전체 기자
닫기
조현정

jhj@etomato.com

열심히 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국민의힘 대선후보 8인 압축…박진·장기표·장성민 '컷오프'(종합)

안상수·원희룡·유승민·윤석열·최재형·하태경·홍준표·황교안 8명 통과

2021-09-15 11:01

조회수 : 2,30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조현정 기자] 국민의힘 대선 예비 경선에 출마한 안상수·원희룡·유승민·윤석열·최재형·하태경·홍준표·황교안(가나다순) 예비후보 8명이 2차 예비 경선에 진출했다. 박진·장기표·장성민 예비후보는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국민의힘 선거관리위원회는 15일 오전 국회에서 지난 13~14일 진행된 예비 경선 여론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당원 투표 20%와 국민 여론조사 80%가 반영된 조사를 통해 대선 주자를 8명으로 압축했다.
 
다만, 다음 경선에 미칠 영향을 고려해 후보 순위와 득표율은 공개하지 않았다. 컷오프 통과 명단을 발표한 정홍원 당 선관위원장은 "공직선거법 108조 12항에 따라 예비 경선의 여론조사 지지율과 순위는 공표할 수 없다"고 밝혔다. 그는 "2차 예비 경선에 진출하지 못한 3명의 후보께 위로와 격려의 말씀을 드린다"며 "3명도 훌륭한 경륜을 갖고 있으므로 정권 교체를 이루는 날까지 동참해 지혜를 모아 주시길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1차 컷오프를 통과한 후보 8명은 오는 16일 방송 토론회를 시작으로 총 6차례의 토론회로 맞붙은 뒤 10월8일 진행되는 2차 예비 경선에서 4명의 후보로 추려질 예정이다. 2차 컷오프는 당원 투표 30%, 여론조사 70%로 당원 투표 비율이 늘어난다.
 
최종 후보는 11월5일 선출되며 본경선 투표는 당원 50%, 여론조사 50% 비율이 적용된다. 앞서 선관위는 최종 경선에서 본선 경쟁력을 묻는 방식의 문항을 도입하겠다는 구상을 밝혔다.
 
정홍원 선거관리위원장이 지난 5일 여의도 국민의힘 중앙당사에서 열린 공정경선 서약식 및 선관위원장 경선 후보자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 뉴시스
 
조현정 기자 jhj@etomato.com
  • 조현정

열심히 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