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최성남

drksn@etomato.com

사랑은 높게, 우정은 깊게, 그러나 잔은 평등하게! 평등한 세상을 꿈꿉니다....
프롬바이오, 14~15일 일반청약 돌입…환매청구권 부여 '매력적'

시장친화적인 공모가… 28일 코스닥 거래 시작

2021-09-14 10:30

조회수 : 9,066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최성남 기자] 건강기능식품 전문기업 프롬바이오(대표이사 심태진)가 9월28일 코스닥 상장을 앞두고, 이날(14일)부터 이틀간 일반 투자자 청약을 시작한다.
  
프롬바이오는 앞서 실시한 수요조사 이후 공모가를 1만8000원으로 확정했다. 이는 기존 희망 공모가 밴드보다 10% 이상 할인한 가격으로, 시장 상황과 개인투자자들을 비롯한 다양한 수요자들의 눈높이에 맞추기 위해 고심한 결과라는 설명이다.
  
또 하나 관심을 모으고 있는 것은 프롬바이오에 적용되는 환매청구권(풋백옵션)이다. 소위 ‘테슬라 요건’이라고 통하는 이 옵션은 모든 상장주에 통용되는 것은 아니다. 기술특례 상장이거나 이익미실현 기업 상장일 경우에 적용되는데, 청약을 통해 배정받은 주식이 상장 후 6개월동안 공모가 이하로 주가가 지나치게 하락할 경우, 공모가의 90% 가격으로 증권사에 다시 팔 수 있는 권리다.
 
프롬바이오 역시 ‘테슬라 요건’을 적용받는 상장사로, 상장일로부터 3개월까지 환매청구권이 부여된다. 이는 일반 투자자 입장에서는 부담 없이 참여할 수 있는 또 하나의 매력 요소가 되는 셈이다. 리스크를 최소화할 수 있는 제도적 보호가 되기 때문이다.
  
‘관절연골엔 보스웰리아’, ‘위건강엔 매스틱’등 메가히트 제품을 생산,판매하는 프롬바이오는 제품 연구개발 투자와 생산시설을 내재화하고, 다양한 채널의 유통망까지 확보하여 부가가치를 극대화하고 있다. 그 결과 최근 3년간 연평균 58.5%에 달하는 매출 성장률로 2020년 1080억 매출액을 기록했다. 영업이익률도 19.5%로 상당히 높은 수익구조를 가졌다.
  
금액적으로 청약 문턱이 낮아진 것은 물론 환매청구권이 부여되는 조건에서 개인 투자자들의 선택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프롬바이오의 심태진 대표는 “더욱 넓은 고객층에 다가가고자 하는 프롬바이오의 비전처럼, 더욱 부담 없이 다양한 투자자들이 참여하고 또 그만큼 이익을 돌려드릴 수 있는 회사가 되고 싶다”고 이번 상장에 기대를 비쳤다.
  
프롬바이오는 이번 코스닥 상장으로 총 432억원에 해당하는 240만주를 공모 예정한다. 주관사는 NH투자증권이다. 
  
최성남 기자 drksn@etomato.com
  • 최성남

사랑은 높게, 우정은 깊게, 그러나 잔은 평등하게! 평등한 세상을 꿈꿉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