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이민우

http://www.facebook.com/profil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비수도권 전담치료병상 확보 행정명령 발동…"추석 확산 선제대응"

상급종합병원·국립대병원 24곳…위중증 146개 병상

2021-09-10 11:08

조회수 : 2,82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이민우 기자] 정부가 비수도권 지역에 코로나19 전담치료병상 확보 행정명령을 발동한다. 이는 추석 연휴기간 인구이동량 증가로 인한 추가 확산에 대응하기 위한 선제 조치다.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비수도권 지자체 및 의료기관 등과의 논의를 통해 '비수도권 코로나19 전담치료병상 확보 행정명령'을 시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중대본은 "추석 연휴 기간 수도권 인구의 비수도권으로 이동 증가를 고려할 때, 비수도권 환자 증가에도 미리 대비해야 할 시점"이라고 설명했다.
 
정부는 행정명령을 통해 위중증 환자 치료병상 146개, 중등도 환자를 위한 감염병 전담병원 병상 1017개를 추가로 확보한다. 
 
위중증 환자 병상의 경우 비수도권의 24개 상급종합병원과 국립대병원의 위중증 환자 치료병상 기준을 현행 1%에서 1.5%로 확대한다. 700병상 이상 규모의 7개 종합병원에도 허가 병상의 1%까지 추가로 중환자 병상을 마련한다.
 
감염병전담병원 병상은 비수도권 300~700병상 규모의 종합병원 중 코로나19 치료 병상을 운영하지 않고 있던 46개 병원을 대상으로 총 1017병상을 확충한다.
 
행정명령에 따라 의료기관들은 향후 3주 이내 시설공사 및 전담병원확보를 완료해야 한다. 중대본은 지자체 협의를 거쳐 지역·병원 여건을 반영해 실제 운영시기를 결정할 방침이다.
 
이기일 중대본 제1통제관은 "정부는 지난 7~8일 이틀에 걸쳐 유행상황과 의료여력 등을 고려해 지자체, 의료기관 등 관계자들의 의견을 듣고 이 같이 결정했다"며 "코로나19 진료에 참여하는 의료기관이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예우와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비수도권 내 지자체 및 의료기관 등과의 논의를 통해 '비수도권 코로나19 전담병상 확보 행정명령'을 시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사진은 한 대학병원 선별진료소 분주한 의료진 모습. 사진/뉴시스
 
세종=이민우 기자 lmw3837@etomato.com
  • 이민우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