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조용훈

joyonghun@etomato.com

정부세종청사를 출입하고 있습니다.
현대 'G80 일렉트리파이드' 리콜…제동장치 소프트웨어 오류

국토부, 캐딜락·현대차 등 5개 차종 509대 시정조치

2021-09-09 06:00

조회수 : 2,477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조용훈 기자] 제네시스 G80 일렉트리파이드(ELECTRIFIED)에서 바퀴잠김방지식 제동장치(ABS) 소프트웨어 오류가 확인돼 시정조치(리콜)를 진행한다. 또 캐딜락 CT5은 에어백 조립 불량이 확인됐다. 
 
국토교통부는 지엠아시아퍼시픽지역본부, 현대자동차,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에서 수입·판매한 총 5개 차종 509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리콜을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국토부에 따르면 현대자동차 제네시스 G80 ELECTRIFIED 177대는 구동모터에 전기를 공급하는 인버터 내부 부품이 소손돼 주행 중 시동이 꺼지고, 이후 시동이 다시 걸리지 않을 가능성이 발견됐다. 현대자동차는 오는 10일부터 직영 서비스센터 및 블루핸즈에서 무상으로 수리를 진행한다.
 
지엠아시아퍼시픽지역본부에서 수입, 판매한 캐딜락 CT5 등 2개 차종 298대는 커튼 에어백 조립 불량으로 리콜을 진행한다. 충돌 시 에어백이 정상적으로 전개되지 않아 탑승자를 제대로 보호하지 못할 가능성이 확인됐기 때문이다. 해당 차량은 지엠아시아퍼시픽지역본부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를 진행한다.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에서 수입, 판매한 F-TYPE P300 Convertible 등 2개 차종 34대는 ABS 소프트웨어 오류로 제동 시 ABS가 정상 작동되지 않아 차량이 미끄러지면서 제동거리가 길어질 가능성이 확인됐다. 해당 차량 역시 오는 10일부터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무상 수리가 시작된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번 결함시정과 자동차 소유자가 결함내용을 자비로 수리한 경우에는 제작사에 수리한 비용에 대한 보상을 신청할 수 있다"고 말했다. 
 
국토교통부는 지엠아시아퍼시픽지역본부, 현대자동차,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에서 수입·판매한 총 5개 차종 509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리콜을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사진은 현대자동차 제네시스 G80. 사진/현대자동차.
 
세종=조용훈 기자 joyonghun@etomato.com
  • 조용훈

정부세종청사를 출입하고 있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