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준형

dodwo90@etomato.com

안녕하세요. 증권부 종목팀 박준형입니다. 상장사들에 대한 생생한 소식을 전하겠습니다....
엠피코퍼레이션, ‘코비박’ 생산 인프라 구축 위한 업무협약 체결

엠피코퍼레이션, 디에이테크놀로지-동물세포실증지원센터와 바이오리액터 도입 협업

2021-09-08 09:51

조회수 : 4,042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박준형 기자] 엠피코퍼레이션(MPCO)은 8일 디에이테크놀로지(196490), 안동 동물세포실증지원센터와 러시아산 코로나19 백신 ‘코비박’(Covivak)의 국내 생산(CMO) 인프라 구축을 위한 3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MPCO는 코비박 생산이 가능한 바이오리액터(Bio Reactor, 세포 배양기) 설비 구축 등을 총괄한다. 디에이테크놀로지는 코비박 생산?판매를 위한 바이오리액터 및 생산설비 투자를 담당하며, 동물세포실증지원센터는 바이오리액터 도입을 위한 공간 제공 및 설비 운용, 원액 생산을 맡는다.
 
앞서 MPCO는 지난 26일 디에이테크놀로지와 바이오리액터 공급 계약을 체결했으며, 디에이테크놀로지는 독일 시트리우스에 1000리터 규모 바이오리액터 2기에 대한 발주계약을 완료했다. MPCO는 우선 2000리터 규모의 바이오리액터 도입을 통해 연간 1억 도스(1도스는 1회 접종분)의 백신 원액생산(DS)에 대한 시운영을 진행 할 계획이다. 또 순차적으로 연간 3억 도스 규모의 바이오리액터 구축을 통해 대량 세포 배양 기반을 마련할 전망이다.
 
MPCO는 코비박을 개발한 러시아 ‘추마코프 연방과학연구소’와 업무협약을 통해 코비박의 기술이전과한국 위탁생산은 물론 아세안 국가 독점 총판 권리 및 전세계 판매권을 확보하고 있다. 현재 코비박은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에서 허가신청 전 비임상 자료에 대한 사전 심사를 진행 중이다.
 
회사 관계자는 “코비박에 대한 식약처 심사가 진행중이며 심사가 통과되면 안동의 생산물량은 바로 국내에 사용할 수 있도록 생산 설비 및 인프라 구축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면서 “국내 사용 허가 전에도 이미 40여개국 이상의 나라에서 코비박의 공급요청을 받은 상황으로 일단 생산되는 물량은 전량 해외로 공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준형 기자 dodwo90@etomato.com
  • 박준형

안녕하세요. 증권부 종목팀 박준형입니다. 상장사들에 대한 생생한 소식을 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