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김연지

http://www.facebook.com/profil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은행 2분기 BIS 비율 개선

2021-09-01 15:00

조회수 : 4,623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김연지 기자] 올 2분기 국내은행의 건전성이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금융감독원은 6월말 국내은행의 국제결제은행(BIS) 기준 총자본비율이 지난 3월말 대비 0.29%포인트 상승한 15.65%라고 1일 밝혔다.
 
보통주자본비율은 0.27%포인트 오른 13.15%, 기본자본비율은 0.34%포인트 상승한 14.29%였다. 대출자산 등 위험가중자산 증가에도 불구하고 순이익 확대, 증자, 신종자본증권 발행 등으로 자본이 더 큰 폭으로 증가했다.
 
BIS비율은 위험가중자산 대비 자본비율로 금융사의 자본건전성을 평가하는 지표다.
 
6월말 현재 모든 국내은행이 규제비율(자본보전완충자본 및 D-SIB 추가자본 포함)을 상회했다. 총자본비율은 카카오뱅크가 19.89%로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씨티은행 19.26%, SC제일은행 16.64%, 하나금융지주가 16.54%로 그 뒤를 이었다.
 
금감원 관계자는 "국내 은행의 자본비율은 코로나19에 불구하고 순이익 시현 등으로 상승세를 지속하고 있다"며 "코로나 델타변이 바이러스 확산 등 불확실성이 지속되고 있으므로 충분한 손실흡수능력을 유지하면서 안정적으로 실물경제에 대한 자금공급기능을 수행할 수 있도록 건전한 자본관리를 유도하겠다"고 밝혔다.
 
자료/금융감독원
 
김연지 기자 softpaper610@etomato.com
  • 김연지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