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이민우

(영상)모더나 8~9월 공급량 확대…"이번주 구체적 물량·일정 통보"(종합)

'정부 대표단' 미국 모더나 방문 결과 발표

2021-08-17 11:39

조회수 : 1,262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이민우 기자] 코로나19 백신 공급 차질을 빚은 모더나사가 8~9월 국내 공급 물량을 늘린다. 구체적인 백신 물량과 공급 일정은 이번주 우리 정부에 통보할 예정이다.
 
강도태 보건복지부 2차관은 17일 정례브리핑을 통해 "모더나 측은 한국과의 신뢰 회복을 위해 이미 통보한 공급량보다 더 많은 물량 공급과 9월 조기 공급을 위해 최선을 다하기로 했다. 이번 주까지 구체적인 물량과 공급일정을 통보해 주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우리 대표단은 모더나사 측의 최종 공급일정 번복에 대해 강한 유감과 항의를 표명했다"며 "이러한 공급 불안정이 지속되는 경우 모더나사에 대한 신뢰가 하락할 수 있다는 우려와 모더나사와의 장기적인 협력관계에도 영향을 줄 수 있음을 전달했다"고 말했다.
 
강도태 2차관은 "모더나사 측은 우선 공급 차질로 인해 한국 정부와 한국 국민들에게 어려움을 끼친 점에 대해 사과했다"며 "백신 공급 차질 원인에 대한 설명과 함께 문제가 거의 해결됐음을 설명했다"고 했다.
 
앞서 강도태 보건복지부 2차관과 류근혁 청와대 사회정책비서관 등 4명으로 구성된 우리 정부 대표단은 13일 미국 모더나 본사를 방문해 공급 차질 및 공급 안정화 방안에 대해 논의한 바 있다. 이번 회의는 13일 오후 2시부터 오후 5시까지 3시간가량 진행됐다.
 
모더나에서는 코린 르 고프 최고판매책임자, 폴 버튼 최고의료책임자, 존 르포 정부 담당 부회장, 니콜라스 코넷 국제 생산 부회장, 패트릭 버그스타드 상업용 백신 부회장 등 8명이 회의에 참석했다.
 
회의에서는 최근 모더나 백신 '부스터 샷' 효과에 대한 연구결과와 미 FDA의 코로나 고위험군에 대한 부스터 샷 승인, 미 예방접종자문위원회(ACIP)의 면역저하자에 대한 mRNA 백신 부스터 샷 권고 등 최근 동향에 대한 논의도 진행했다.
 
강도태 2차관은 "이번 대면 회의에서 8~9월 모더나 백신의 물량 배정 확대와 안정적 공급을 요청했다. 대표단에 대한 국민적 관심에 부합하기 위해 짧은 기간이었음에도 최선을 다해 준비하고 회의에 임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백신의 안정적 수급 관리에 만전을 기해 국민들이 예방접종 계획에 따라 차질 없이 접종을 받아 추석 전까지 3600만명 1차 접종을 달성하고, 하루라도 빨리 소중한 일상을 되찾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강도태 보건복지부 2차관은 17일 모더나 측은 한국과의 신뢰 회복을 위해 이미 통보한 공급량보다 더 많은 물량 공급과 9월 조기 공급을 위해 최선을 다하기로 했다며 이번 주까지 구체적인 물량과 공급일정을 통보해 주기로 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모더나 백신 모습. 사진/뉴시스
 
세종=이민우 기자 lmw3837@etomato.com
  • 이민우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