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문장원

01071701498@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최재형, 3·15민주묘지 참배 "이승만 명백한 공과 있어"

창원부터 전국 순회…"고향 지지자와 행보 시작"

2021-08-05 16:40

조회수 : 1,944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문장원 기자] 국민의힘 대선 주자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대선 출마 선언 후 첫 행보로 고향인 경남 창원시를 찾아 국립 3·15 민주묘지에 참배했다. 이후에는 천안함 수색 과정에서 숨진 고 한주호 준위 동상을 찾으며 '안보'에 방점을 찍는 행보를 이어갔다.
 
최 전 원장은 5일 오후 경남 창원시 국립 3·15 민주묘지를 찾아 참배하고, 방명록에 "대한민국 민주주의 불씨를 되살린 3·15 민주주의가 희생과 여러분의 고귀한 뜻을 이어가겠습니다"라고 적었다.
 
최 전 원장은 참배 후 기자들과 만나 "국립 3·15 민주묘지는 이승만 전 대통령의 명백한 과를 보여주는 상징적인 곳"이라며 "공과를 분명히 인정하고 정확한 역사 인식 하에서 과거를 극복하고 하나가 돼 앞으로 나아가자는 의미로 방문했다"고 설명했다.
 
전날 최 전 원장은 대선 출마 선언식에서 헌법 가치를 가장 잘 지킨 대통령으로 이승만 전 대통령을 꼽은 바 있다. 그런 직후 이승만 전 대통령의 3·15 부정선거에 항거한 희생자들을 추모하는 장소를 찾은 것이다.
 
최 전 원장은 "이승만 전 대통령은 명백한 공과가 있다"며 "해방 후 좌우 이념이 대립하는 혼란 상황에서 자유민주주의에 기초한 헌법과 이 나라를 세운 공로는 분명히 인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출마 선언 후 첫 지역 행선지를 창원시로 택한 이유에 대해서는 "지금은 창원시에 포함됐지만, 제가 태어난 곳은 진해시"라며 "태어난 곳에서 고향 지지자분들과 함께 행보를 시작하는 것이 좋겠다고 생각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다른 대선 주자들과 비교해 준비가 부족하다는 지적에는 "대통령도 모든 것을 잘 알 수 없다"며 "대통령이 된다면 각 분야의 실력있는 인재들을 적재적소에 지역과 정파에 관계 없이 선발해 국정 전문가들에 의해 원활히 운영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했다. 이어 "부족한 점은 채워 나가려 하니 지켜봐 달라"고 덧붙였다.
 
국립 3·15 민주묘지 참배를 마친 최 전 원장은 진해로 이동해 지난 2010년 천안함 수색 과정에서 순직한 고 한주호 준위 동상을 찾았다. 최 전 원장은 한주호 준위 동상에 헌화한 뒤 현장에 함께한 해군특수전단(UDT/SRAL) 전우회원들이 선물한 모자를 쓰고 거수경례로 답하기도 했다.
 
이후에는 국민의힘 경남도당위원장인 이달곤 의원의 지역사무실에서 진해구 당협위원회 당직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진해 중앙시장을 찾아 고향 주민들과의 만남을 이어갔다.
 
최 전 원장은 이날 고향 창원 방문을 시작으로 'J자형'의 전국 민심 청취 순회를 시작했다. 최 전 원장은 오는 6일에는 보수 텃밭인 대구·경북 지역을 방문한다. 최 전 원장은 경북 구미에 있는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를 찾은 뒤 대구에 있는 국립선열공원을 참배한다. 이후 대구·경북 언론간담회와 지역 청년CEO간담회 등을 가질 예정이다.
 
국민의힘 대선 주자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5일 출마 선언 후 첫 행보로 고향인 경남 창원시에 있는 국립 3·15 민주묘지를 찾아 참배했다. 사진은 이날 오전 최 전 원장이 국립서울현충원 학도의용군 무명용사탑 참배를 위해 이동하는 모습. 사진/국회사진기자단
 
문장원 기자 moon3346@etomato.com
 
  • 문장원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