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이종용

yong@etomato.com

금융현장의 목소리를 전하겠습니다
알츠하이머 신약 효능 논란…미 대형병원들 "사용 안할 것"

미 대형병원 3곳 "에듀헬름 쓰지 않겠다" 선언

2021-07-16 11:12

조회수 : 5,480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이종용 기자] 미국 대형병원들이 잇따라 제약사 바이오젠이 개발한 알츠하이머병 치료제 '애듀헬름'(Aduhelm)을 사용하지 않겠다고 선언하면서 효능 논란이 확산하고 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15일(현지시간) 미국에서 손꼽히는 대형병원인 뉴욕 마운트시나이 헬스시스템과 클리블랜드 클리닉이 애듀헬름을 사용하지 않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클리블랜드 클리닉은 애듀헬름의 효능과 안전에 대한 각종 자료를 검토한 끝에 이같이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소속 의사가 환자에게 애듀헬름을 처방하는 것은 허용했지만, 병원에서 직접 사용하는 것은 금지했다.
 
마운트시나이 헬스시스템은 애듀헬름 효능에 대한 검토와 함께 사용 승인 과정의 논란도 언급했다. 애듀헬름의 효능이 불분명한데도 제약사와 미국 식품의약국(FDA) 직원들의 부적절한 관계에 힘입어 승인이 났다는 문제 제기에 대해 FDA가 감사에 착수한 만큼 결과를 지켜보겠다는 것이다.
 
애듀헬름은 사상 최초로 FDA의 승인을 받은 치매 치료제이지만, 약효에 대한 논란이 끊이지 않았다. FDA는 효능에 대한 충분한 증거가 없다는 자문위원회의 입장에도 불구하고 지난달 사용승인을 결정했다. 이 결정에 반발해 FDA 자문위원 3명이 사임했다.
 
바이오젠 측은 "의학적 결정은 과학과 자료에 근거해야 한다"면서 "알츠하이머를 앓고 있는 환자들이 일부 의료기관에서 애듀헬름을 접할 수 없다는 소식을 듣게 돼 안타깝다"는 입장을 밝혔다. 또 이 회사는 "우리는 애듀헬름 승인을 가능하게 한 의학적 데이터를 100% 지지한다"고 덧붙였다.
 
사진/뉴시스
 
이종용 기자 yong@etomato.com
 
  • 이종용

금융현장의 목소리를 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