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용준

https://www.facebook.com/yjuns

같이사는 사회를 위해 한 발 더 뛰겠습니다.
강남구, '방역수칙 위반' 프로야구 NC 선수 등 5명 수사 의뢰

역학조사서 동선 허위진술…선수단·호텔 관계자 심층조사

2021-07-14 16:45

조회수 : 1,669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박용준 기자] 서울 강남구청은 방역수칙을 위반한 후 코로나19 확진 후 동선을 허위진술한 프로야구 NC 다이노스 선수 등 확진자 5명을 14일 경찰에 수사의뢰했다.
 
강남구청이 14일 추가로 진행한 역학조사 결과 NC 선수단 4명이 6일 새벽에 A 선수의 호텔방에서 모임을 가졌고, 이후 2명의 일반인이 합류해 6명이 한 공간에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선수 A는 10일, 선수 B와 C는 9일 확진됐으며,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D는 감염되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 외부인 2명은 7일 확진됐다.
 
강남구청은 자신의 동선을 숨긴 확진자 5명을 경찰에 수사의뢰했으며, NC 선수단과 호텔 관계자들을 상대로 심층 방역조사를 진행 중이다.
 
강남구청 전경. 사진/강남구
 
 
 
 
박용준 기자 yjunsay@etomato.com
  • 박용준

같이사는 사회를 위해 한 발 더 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