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최병호

choibh@etomato.com

최병호 기자입니다.
이재명 "경선보다 도정이 먼저, 코로나 방어 집중"

"지방정부 책임자로 현장 경선활동 자제… 캠프운영도 최소화"

2021-07-08 09:27

조회수 : 2,953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최병호 기자]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에 출마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8일 "며칠 사이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급증하고 있다"며 "저는 지방정부 책임자로서 경선 활동을 자제하고, 긴장의 끈을 조이며 비상한 조치를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어제 경기도 고양시 생활치료센터에 다녀왔다"면서 "다시 또 큰 파도가 올 거란 각오는 하고 있었지만 예상보다 빠르고 크게 오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지사는 또 "대응 단계를 과하다 싶을 정도로 최고 수준으로 올리는 것을 검토 중"이라며 "생활치료센터 추가확보, 검사 및 역학조사 방식의 개선 등 예상치 못한 구멍이 없도록 면밀하게 살피겠다"고 했다.
 
이어 "무척 엄중한 상황이지만 과도하게 우려하실 필요는 없고, 고령층을 중심으로 백신접종이 상당히 진척돼 감염자 숫자 증가에도 위중증환자 발생은 많지 않다"며 "이것만으로도 정말 다행이고 중증환자로 전환되지 않고 경증으로 지나갈 수 있도록 관리하면 국민의 생명안전에 큰 문제는 생기지 않는다"고 했다.
 
이 지사는 아울러 "저는 지방정부 책임자로서 주권자들께서 부여한 책임을 최우선적으로 이행해야 할 의무가 있다"며 "방역 활동을 최우선 순위에 두고 코로나19 대유행 방어에 집중하겠다"고 했다.
 
이 지사는 그러면서 "당분간 방송 등 비대면 이외의 현장 경선활동을 자제하고, 경선캠프의 운영은 최소화하겠다"며 "민주당 경선에 지대한 관심을 쏟고 계신 국민들과 당원 동지 여러분의 각별한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했다.
 
7일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에 출마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경기도 파주의 한 스튜디오에서 열린 민주당 대선 후보 정책 언팩쇼에서 발표를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최병호 기자 choibh@etomato.com
 
  • 최병호

최병호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