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문장원

01071701498@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송영길 "의총, 경선 일정 결정 자리 아냐…잘 수렴하겠다"

당무위 소집 권한은 당 대표에…지도부가 최종 판단

2021-06-21 15:44

조회수 : 859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문장원 기자]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가 대선 후보 경선 일정 연기와 관련해 "갈등이 격화로 가지 않고 (당 지도부가) 잘 수렴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송 대표는 21일 오후 전남 무안군 김대중광장에 있는 고 김대중 전 대통령 동상에 헌화한 후 기자들과 만나 '경선 연기 찬반 의견을 어떻게 조율할 것인지'를 묻는 말에 이같이 답했다.
 
송 대표는 "부동산 관련 입법 의견이 의원총회를 통해 질서 있는 토론으로 하나로 모인 것처럼 내일 의총에서 의원들이 생각하는 목소리를 제가 잘 들을 것"이라며 "의총은 경선 연기 문제를 결정할 수 있는 자리는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송 대표는 "경선 연기를 주장하는 분들이나 원래대로 하자는 분들이나 내년 3월 9일 민주당 승리를 위해 서로의 방법의 차이가 있지만 목표는 같다"라며 "그분들이 생각하는 나름대로 충정이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당무위원회나 전 당원 투표로 경선 일정을 최종적으로 결정해야 한다는 당 일각의 주장에 대해선 "당헌·당규 따르면 180일 안에 (대선 후보를) 결정해야 하고, 단서 조항은 상당한 사유가 있을 때 당무위원회 의결을 통해 달리 정할 수 있다고 규정하고 있다"라며 "당 대표는 당무위 의장이자 당무위 소집 권한 갖고 모든 당규에 대한 총괄적 집행 권한을 가졌다. 상당한 사유가 있어 당무위에 부칠 사안이냐 아니냐는 대표와 지도부가 판단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당 지도부는 전날 밤늦게까지 비공개 최고위원회의를 열어 경선 일정 연기 여부를 논의했지만 결론을 내리지 못하고,  22일 의원총회을 열어 다시 한번 의원들의 의견을 수렴하는 과정을 거치기로 했다.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가 21일 대선 후보 경선 일정 연기와 관련해 "갈등이 격화로 가지않게 당 지도부가 잘 수렴하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사진은 송 대표가 이날 오후 전남 무안군 김대중광장에 있는 고 김대중 전 대통령 동상 헌화를 위해 입장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문장원 기자 moon3346@etomato.com
  • 문장원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