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정서윤

http://www.facebook.com/profil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3분기 전기요금 동결…"물가상승·서민경제 우려"(종합)

4분기는 연료비 변동분 반영 검토 예고

2021-06-21 08:50

조회수 : 1,790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정서윤 기자] 정부와 한국전력이 3분기(7~9월분) 전기요금을 동결했다. 높은 물가상승률과 국민 생활안정을 고려해 지난 2분기에 이어 동결을 결정한 것이다. 하지만 연료비 상승이 계속될 경우 4분기 인상은 불가피할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
 
한전은 7~9월분 최종 연료비 조정단가를 2분기와 동일한 kWh당 -3원으로 적용한다고 21일 밝혔다.
 
한전은 올해부터 국제 유가와 액화천연가스(LNG)·석탄 수입가격 등을 반영해 3개월 주기로 전기요금을 바꾸는 '연료비 연동제'를 도입해왔다. 올해 1분기 전기요금은 연료비 하락 추세를 반영해 1kWh당 3원이 인하됐다. 지난 2분기에는 동결한 바 있다.
 
한전 측은 "지난해 말부터 국제 연료가격이 급격히 상승한 영향으로 3분기 연료비 조정단가 조정요인이 발생했으나, 코로나19 장기화와 2분기 이후 높은 물가상승률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국민의 생활안정을 도모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이에 더해 내달부터 주택용 필수사용공제 할인액이 50% 축소되면서 취약계층을 제외한 910만 가구가 월 2000원의 전기요금을 더 부담하게 된 점도 전기요금 인상에 부담이 된 것으로 분석된다.
 
다만, 한전은 연료비 상승이 계속될 경우 4분기 인상은 불가피할 것이라는 입장도 내비쳤다.
 
한전은 "하반기에도 현재와 같이 높은 연료비 수준이 유지되거나 연료비 상승추세가 지속될 경우, 4분기에는 연료비 변동분이 조정단가에 반영되도록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정부와 한국전력은 21일 3분기 전기요금을 동결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전기 계량기 모습. 사진/뉴시스
 
세종=정서윤 기자 tyvodlove@etomato.com
  • 정서윤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