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신태현

htengilsh@etomato.com

전진만 염두에 두려합니다
박 장관ㆍ김 총장, 검찰 인사 의견 교환..."이달 중 인사"

2021-06-20 20:56

조회수 : 2,198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신태현 기자] 박범계 법무부 장관이 검찰 중간간부 인사를 앞두고 김오수 검찰총장을 만나 직제개편안 등을 논의했다. 인사는 이번달 내로 발표된다.
 
법무부는 박 장관이 20일 오후 6시30분부터 1시간30분간 서울고검 15층에서 김 총장을 만났다고 밝혔다.
 
법무부에 따르면, 박 장관과 김 총장은 입법예고된 직제개편안 및 고검검사급 중간간부 인사에 대한 구체적인 의견을 나눴다. 해당 자리에는 구자현 법무부 검찰국장과 예세민 대검 기조부장이 배석했다. 법무부는 이번달 중에 검찰인사위원회 개최 및 인사 발표를 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직제 개편안은 일선 검찰청 형사부의 직접수사를 제한하는 내용이다. 서울중앙지검, 부산지검 등 8개 지방검찰청에 인권보호부를 신설하고, 국가 범죄 대응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주요 사건에 대해서 다른 기관과의 협력·지원을 전담하는 부서를 신설하는 내용 등을 담고 있다.
 
아울러 서울중앙지검의 현재 반부패수사1부·2부, 조사1부·2부, 강력범죄형사부는 형사14부, 반부패·강력수사1부·2부, 반부패·강력수사협력부로 전환된다.  또 부산지검의 공공수사부, 강력범죄형사부, 외사범죄형사부는 공공·외사수사부, 반부패·강력수사부로 전환된다.
 
법무부가 직제개편안에 대한 의견을 수렴하는 과정에서 대검찰청이 반발한 직접수사 개시 시 법무부 장관의 승인을 받아야 하는 내용은 이번 개정안에 포함되지 않았다.
 
박범계 법무부 장관(왼쪽)이 20일 오후 서울고검 15층에서 김오수 검찰총장을 만나고 있다. 사진/법무부
 
신태현 기자 htenglish@etomato.com
 
  • 신태현

전진만 염두에 두려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