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최병호

choibh@etomato.com

최병호 기자입니다.
쿠팡 물류센터 화재현장 '실종 소방관' 숨진 채 발견

화재발생 48시간 만에 건물 지하 2층서 유해 1구 확인

2021-06-19 13:13

조회수 : 2,199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최병호 기자] 경기도 이천시 마장면 쿠팡 물류센터에서 일어난 불을 진압하다가 지난 17일 실종된 광주소방서 119구조대장 김동식 소방경(52)이 화재 발생 48시간 만인 19일 낮 숨진 채 발견됐다.

소방당국은 이날 낮 12시10분쯤 김 소방경으로 추정되는 시신 1구를 물류센터 건물 지하 2층에서 발견했다고 밝혔다. 소방서와 경찰 등에 따르면 물류센터 직원과 화재 진압을 위해 투입된 소방관 가운데 실종된 인원은 김 소방경 1명이다.

쿠팡 물류센터 화재는 지난 17일 오전 5시36분쯤 건물 지하 2층에서부터 발생했다. 김 소방경은 불이 난 지 6시간 만인 오전 11시20분쯤 화재를 1차로 진압한 후 동료 4명과 함께 건물 내 인명 수색을 위해 지하 2층에 들어갔다. 하지만 완전히 진압되지 못한 불로 인해 건물과 각종 적재물이 무너지면서 즉시 탈출을 시도했으나 김 소방경은 미처 빠져나오지 못하고 실종됐다.

이후 소방당국은 김 소방경에 대한 구조작업을 진행했으나 불길이 거세지면서 진화가 지연됐고, 구조 역시 중단됐다.  
 
19일 소방당국은 경기도 이천시 마장면 쿠팡 물류센터 화재와 관련해 이날 낮 12시10분쯤 광주소방서 119구조대장 김동식 소방경으로 추정되는 시신 1구를 물류센터 건물 지하 2층에서 발견했다고 밝혔다. 사진/뉴시스

최병호 기자 choibh@etomato.com
 
  • 최병호

최병호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