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최성남

drksn@etomato.com

사랑은 높게, 우정은 깊게, 그러나 잔은 평등하게! 평등한 세상을 꿈꿉니다....
수성, CB 매각 통해 106억 현금 확보

2021-06-14 11:02

조회수 : 4,134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최성남 기자] 전동지게차 및 물류기계 생산업체 수성이노베이션(084180)이 2019년 만기전 취득한 전환사채(CB)를 매각하면서 106억원 가량의 현금이 유입됐다고 14일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회사 측은 이로 인해 재무구조 개선을 기대하고 있다. 
 
수성이노베이션 CI. 사진/수성이노베이션
수성의 최대주주는 16.94%의 지분을 보유한 유니베스트투자조합1호다. 공시에 따르면, 만기전 취득한 전환사채 매입에 최대주주인 유니베스트투자조합 1호가 40억원 가량 참여했고 김대진 대표이사도 지분확대를 위한 전환사채 매입에 나섰다.
 
회사측 관계자는 "코로나19 영향으로 물류산업의 역동성이 부각되고 있고 오는 8월 반도체 장비업체 인수를 앞두고 있어 기업가치 제고에 따른 경영지배력을 확대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판단하고 있다”며 최대주주측의 전환사채 매입 배경을 설명했다.
 
별도 기준 지난해 매출 207억원에 영업이익 7억원을 올린 수성은 올해 1분기 매출 70억원에 영업이익 6억원을 기록했다. 경영권 인수관련 잔금 20억원을 지급하고 회계감사가 완료되면 수성은 지난해 매출 124억원을 올린 반도체 검사 부품업체 퓨쳐하이테크를 자회사로 편입하게 된다.
 
회사측은 유례없는 반도체 시장 호황으로 대규모 라인증설과 중국향 매출이 크게 늘고 있어 올해부터 퓨쳐하이테크의 실적은 크게 좋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성남 기자 drksn@etomato.com
  • 최성남

사랑은 높게, 우정은 깊게, 그러나 잔은 평등하게! 평등한 세상을 꿈꿉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