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문장원

01071701498@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공군 성추행 피해자 변호인, 부친에게 합의금 제시"

성일종 국민의힘 "1000~2000만원 합의 제안"

2021-06-09 13:14

조회수 : 9,528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문장원 기자] 공군 부사관 사망 사건의 가해인 장모 중사가 피해자인 이모 중사에게 수천만원의 합의금을 제시하며 사건을 무마하려고 했다는 정황이 드러났다.
 
성일종 국민의힘 의원은 9일 국회 국방위원회 전체회의 질의를 통해 "이 중사가 법무관(국선 변호인)에게 도움을 받으려 했는데, 이 법무관이 피해자 어머니, 아버지에게 전화해서 1000만원이 됐든 2000만원이 됐든 합의를 하면 어떻겠냐고 제의했다"고 주장했다. 이 중사 아버지는 가해자 처벌을 주장하며 거절한 것으로 전해졌다.
 
성 의원은 또 가해자가 성폭력 전문 변호사를 수임한 사실을 밝히며 "피해자를 보호해야 할 이 중사의 변호사가 가해자의 변호사와 통화를 하고 금액을 제시하면서 (사건을) 무마하려고 한 것이 국가 권력이 할 수 있는 일인가"라고 말했다.
 
이에 서욱 국방부 장관은 "그 관계는 수사 지시는 하지 않았다"라며 "수사에 포함하라고 지시하겠다"라고 답했다.
 
성일종 국민의힘 의원이 9일 국회 국방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공군 부사관 사망 사건 피해자의 변호인이 가해자 변호사와 통화 뒤 피해자 부모에게 수천만원의 합의금을 제시하며 합의를 회유했다고 주장했다. 사진/뉴시스
문장원 기자 moon3346@etomato.com
  • 문장원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