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문장원

01071701498@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이준석 "윤석열·안철수·홍준표·김동연·최재형 등 모두 대선 후보"

강원도민 당원 간담회서 '포용력' 강조

2021-06-05 14:54

조회수 : 3,062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문장원 기자] 국민의힘 당권 주자로 나선 이준석 후보가 "윤석열, 안철수, 홍준표뿐만 아니라 김동연, 최재형 등 모든 분 누구라도 우리 당의 대선 주자가 될 수 있다"라고 말했다.
 
이 후보는 5일 오전 강원 춘천시 국민의힘 강원도당에서 열린 강원도민 당원 간담회에서 이같이 말한 뒤 "열거한 분들은 각자의 위치에서 다른 일과 말씀을 하셨지만 분명한 것은 나라를 위한 선한 마음이 있었기 때문에 우리는 의심하지 말고 포용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당의 외연 확장에 방점을 찍으며 "누구든지 당에 들어올 수 있는 포용력을 갖춰야 한다"고 했다. 또 "훌륭한 인물을 내세웠을 때 젊은 세대도 공감하고 좋은 결과가 나온다는 것은 4·7 재보궐선거에서 확인됐다"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시대정신이 무엇인가'라는 질문에는 "시대정신이 '공정'이라고 떠오르는 것 자체가 큰 전환"이라며 "고도성장의 산업을 정체시키고, 여성과 남성의 갈등, 빈부격차, 적폐 청산이라는 이유를 통해 선악으로 갈라친 문재인 정부가 공정을 얘기하는 것에 대한 책임을 강하게 물어야 한다"고 했다.
 
내년 6월에 치러지는 지방선거 후보 공천에 관해서도 이 후보는 '공정'을 강조했다. 그는 "당원에게 노력하는 후보가 유리하고, 가장 능력 있는 당원들이 후보가 될 것"이라며 "당 대표가 된다면 공정이라는 원칙은 반드시 지키겠다"고 약속했다.
 
국민의힘 당 대표 경선에 출마한 이준석 후보가 5일 춘천에서 국민의힘 강원도민 당원 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이 후보는 "윤석열, 안철수, 홍준표 뿐만 아니라 김동연, 최재형 등 모든 분 누구라도 우리 당의 대선 주자가 될 수 있다"라고 말했다. 사진/뉴시스
 
이 후보는 간담회 이후 춘천 명동거리를 찾아 시민들을 만나 지지를 호소했다. 오후에는 강릉과 동해 당협위원회를 찾는다.
 
문장원 기자 moon3346@etomato.com
 
  • 문장원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