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조현정

이준석 "제주 4·3 역사 왜곡에 단호한 입장 보일 것"

평화공원 참배 후 제주당원 간담회…"당에서 폄훼 발언 나가는 일 없을 것"

2021-06-04 10:55

조회수 : 5,269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조현정 기자] 국민의힘 당 대표에 나선 이준석 후보가 과거 일부 보수세력의 4·3에 대한 역사 왜곡 발언 등과 관련, "극단적 주장을 하는 세력과는 교류를 끊겠다"며 "역사 왜곡 시도에 대해 단호한 입장을 보이겠다"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4일 제주 4·3 평화공원에서 참배 후 국민의힘 제주도당을 찾아 당원과의 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우리 당은 시기적으로 제주 4·3과 가까운 총선을 앞두고 이념 등을 이유로 명확한 입장을 표명하지 않았다"며 "반복되지 않도록 하겠다"고 이같이 밝혔다.
 
그는 "당은 희생자도 납득할 수 있는 배·보상 문제 등 절대 놓쳐서는 안될 문제로 인식하고 있다"며 "더 전향적으로 나가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일부 보수 세력의 역사 왜곡 발언 등에는 "당에서 공식적인 경로로 폄훼 발언이 나가는 일은 절대로 없도록 할 것"이라며 "우려스러운 시각을 가진 보수 유튜버 등 완벽히 절연하지 못한 데 대해 반성한다"고 말했다.
 
한편 전날 대구·경북 합동 연설회에서 언급된 박근혜 전 대통령의 탄핵에 대해선 기존 입장을 거듭 강조하며 "최순실 국정 농단 사태로 인해 국민적 실망감이 너무 커 국정을 이끌어 갈 동력 자체가 상실됐기 때문에 탄핵은 정당했다"고 밝혔다.
 
이준석 국민의힘 당 대표 후보가 4일 국민의힘 제주특별자치도당에서 열린 당원 간담회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사진/ 뉴시스
 
조현정 기자 jhj@etomato.com
  • 조현정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