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용윤신

yonyon@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24일부터 배달앱 2만원 이상·4회 주문시 1만원 할인

24일 오전 10시부터 비대면 외식 할인 선착순 지원

2021-05-23 11:00

조회수 : 2,038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용윤신 기자] 오는 24일부터 배달앱을 활용한 비대면 외식 할인 지원이 시작된다. 배달앱에서 2만원 이상 총 4회 주문과 결제를 할 경우에는 다음달 1만원을 환급받을 수 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코로나19 방역상황을 고려해 24일 오전 10시부터 배달앱을 활용한 비대면 외식 할인 지원을 시작한다고 23일 밝혔다. 
 
2월 말 완료된 외식 할인 지원 사업에 참여했던 카드사 응모 및 사용 실적 등은 이번 행사에도 인정된다. 새롭게 행사에 참여하는 경우 카드사 홈페이지·앱에서 먼저 응모한 후 배달앱이 행사에 참여하는지 확인해야 한다.
 
이후 응모한 카드로 배달앱에서 주문과 결제를 2만원 이상 총 4회 하면 다음달 카드사에서 1만원을 환급 또는 청구로 할인받을 수 있다. 카드사별 1일 최대 2회까지 실적이 인정된다.
 
참여하는 배달앱은 배달특급, 띵똥, 배달의명수, 일단시켜, 어디go, 배달올거제, 위메프오, 먹깨비, 배달의민족, 요기요, 쿠팡이츠, 페이코(PAYCO), 딜리어스, 카카오톡주문하기 등 14개 업체다.
 
쿠폰은 예산 소진시까지 선착순으로 진행한다. 정부는 비대면 외식 할인 지원 행사에 총사업비(660억원)의 40%에 달하는 260억원을 우선 배정했다. 나머지는 추후 대면 외식 할인 지원 등에 활용할 계획이다.
 
실적 확인은 배달앱을 통해 주문·결제하는 포장과 배달만 인정된다. 배달앱 주문·결제 후 매장을 방문해 포장하는 것은 실적으로 인정되나 배달앱으로 주문은 하되 배달원 대면 결제를 하거나 매장을 방문해 현장 결제 후 포장하는 것은 실적으로 인정되지 않는 것이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코로나19 방역 여건이 개선되면 방역 당국과 협의해 방문 등 대면 외식에 대한 할인 지원 사업도 신속히 개시할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23일 농림축산식품부는 코로나19 방역상황을 고려해 24일 오전 10시부터 배달앱을 활용한 비대면 외식 할인 지원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음식을 배달 중인 오토바이 모습. 사진/뉴시스
 
세종=용윤신 기자 yonyon@etomato.com
  • 용윤신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