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한동인

bbhan@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문 대통령 "코로나 속 선생님들 헌신에 감사"

40회 스승의 날 영상 축사…"현장에 필요한 것 경청하고 소통"

2021-05-15 09:00

조회수 : 2,218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한동인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스승의 날을 맞아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아이들을 위해 선생님들이 더 많은 땀을 흘렸다"며 감사를 전했다.
 
15일 문 대통령은 40회 스승의 날 영상 축사에서 "모든 선생님들께 존경과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원격 수업과 등교가 가능하도록 노력한 선생님들의 노력에 "헌신 덕분에 아이들은 친구들과 함께 교실에서 봄을 맞이할 수 있었다"며 "아이들에게 희망을 얘기해준 선생님들께 감사드린다"고 했다.
 
이어 "이제 우리 앞에는 누구도 경험해보지 못한 코로나 이후 시대가 놓여있다"며 "교육이 먼저 변화를 두려워하지 않는다면, 우리 아이들이 변화 속의 주역이 될 것이다. 교육이 새로운 가능성과 마주한다면, 우리 아이들이 새로운 미래와 만나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코로나로 인한 ‘학력 격차’를 줄이기 위해 아이들의 손을 놓치지 않으려 애쓰는 선생님들, 아이들의 꿈 꿀 권리를 위해 헌신하고 계신 선생님들이 대한민국의 희망"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또 "정부도 마땅히 해야 할 책무를 잊지 않겠다"며 "선생님들이 긍지 속에서 가르치는 일에 전념할 수 있도록 뒷받침하겠다. 학교 현장에서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 경청하고 소통하겠다"고 약속했다.
 
문재인 대통령의 40회 스승의 날을 맞아 선생님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사진은 14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지도부 초청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한동인 기자 bbhan@etomato.com
  • 한동인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