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문장원

01071701498@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황보승희 "임혜숙 임명 배경에 김정숙 여사"… 청와대 "유감"

황보 의원 14일 '영부인 추천으로 장관' 의혹 제기

2021-05-14 20:24

조회수 : 2,797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문장원 기자] 황보승희 국민의힘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과 여당이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임명을 강행한 배경에 문 대통령의 부인인 김정숙 여사가 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에 청와대는 "근거 없는 의혹 제기"라며 강한 유감을 나타냈다.
 
황보 의원은 14일 보도자료를 내고 "임혜숙 장관 임명 강행 뒤에는 영부인 김정숙 여사가 있다는 얘기도 나온다"라며 "능력 부족과 도덕적 흠결에도 단지 여자라는 이유로 장관이 되고, 인사권도 없는 영부인이 추천해서 장관이 될 수 있다면, 어느 누가 장관으로서 자기관리와 역량을 키우려고 하겠는가"라고 했다.
 
다만 황보 의원은 김 여사가 임 장관 인사에 어떤 방식으로 영향력을 미쳤는지는 구체적으로 밝히지는 않았다.
 
황보 의원의 의혹 제기에 정만호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기자들에게 메시지를 보내 "황보승희 의원의 근거 없는 의혹 제기에 강력한 유감을 표한다"라며  "제1야당 국회의원으로서 최소한의 품격을 지켜주시길 바란다"라고 했다.
 
황보승희 국민의힘 의원이 14일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임명 배경에 문재인 대통령 부인인 김정숙 여사가 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에 청와대는 "근거없는 의혹제기에 강력한 유감을 표한다"라고 했다. 사진/뉴시스
 
문장원 기자 moon3346@etomato.com
 
  • 문장원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