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최유라

cyoora17@etomato.com

반갑습니다. 산업1부 최유라 기자입니다.
비스포크 힘주는 삼성…글로벌 시장 공략

2021-05-13 16:26

조회수 : 694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삼성전자(005930)가 라이프스타일 맞춤형 가전 콘셉트인 비스포크(BESPOKE)를 집안 전체로 확대한 ‘비스포크 홈(BESPOKE HOME)’을 전 세계에 공개하고 시장 확대를 선언했습니다. 
 
삼성전자는 11일 글로벌 미디어를 대상으로 ‘비스포크 홈 2021’ 온라인 행사를 열고 비스포크 가전을 전 세계에 론칭했습니다. 
 
비스포크 홈은 2019년 6월 삼성전자의 첫번째 라이프스타일 맞춤형 가전인 ‘비스포크 냉장고’ 출시 이후 비스포크 콘셉트를 주방에 이어 거실, 세탁실 등 집 안 전체로 확장한 것이 특징입니다. 국내 시장에는 지난 3월 비스포크 홈을 론칭한 이후 지금까지 총 16종의 비스포크 가전이 공개됐습니다. 
 
국내에는 현재까지 냉장고 3종, 정수기, 직화 오븐, 전자레인지, 인덕션, 에어컨 2종, 공기청정기, 청소기 2종, 세탁기, 건조기, 에어드레서 2종 등 총 16종이며 향후 확대될 것으로 보입니다. 
 
온라인으로 진행된 '삼성 비스포크 홈 2021' 행사에서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장 이재승 사장이 오프닝 스피치를 하고 있습니다. 사진/삼성전자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는 해외 시장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북미와 유럽을 중심으로 다양한 라인업을 선보여 라이프스타일 가전 브랜드로서의 위상을 공고히 한다는 계획입니다. 이재승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장(사장)은 “가전제품의 혁신을 통해 집이라는 공간이 어떻게 변화될 수 있는지를 비스포크 홈을 통해 보여주고자 한다”며 “맞춤화ㆍ모듈화ㆍ세련된 디자인을 기반으로 전 세계 소비자들이 주방을 넘어 집안 모든 공간에서 새로운 경험을 할 수 있도록 ‘비스포크 비전’을 전파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습니다.
 
하반기에는 미국에 오븐레인지, 전자레인지, 식기세척기 등을 추가해 ‘비스포크 키친 패키지’를 출시합니다. 냉장고의 경우 3가지 타입의 제품에 8가지 도어 패널을 도입했으며, 특히 4도어 타입은 정수 기능이 있는 ‘베버리지 센터(Beverage Center)’를 탑재해 현지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합니다. 냉장고를 포함한 비스포크 키친 패키지는 샴페인 로즈ㆍ네이비ㆍ매트 블랙 등의 스틸 계열과 화이트 글래스 등 미국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색상을 엄선했습니다. 
 
이 외에도 ‘비스포크 에어드레서’, 공기청정기 ‘비스포크 큐브 Air’, 무선청소기 ‘비스포크 제트ㆍ제트 봇 AI’ 등을 연내 추가로 미국 시장에 선보인다는 계획입니다.
 
삼성전자가 11일 '비스포크 홈'을 글로벌 시장에 전격 공개하는 '삼성 비스포크 홈 2021' 행사를 온라인으로 진행했습니다. 사진/삼성전자
 
유럽에는 올 상반기에 14종이나 되는 다양한 종류의 냉장고 패널을 선보입니다. 전자레인지와 식기세척기, 에어드레서, 제트와 제트 봇 AI 등도 비스포크 라인업으로 연내 선보일 예정입니다.
 
동남아시아에서는 지난 4월 비스포크 냉장고를 출시한 데 이어 하반기부터 비스포크 큐브 Air, 비스포크 제트와 비스포크 제트 봇 AI를 판매합니다. 
 
최적의 의류 관리를 도와주는 ‘스마트싱스 클로딩 케어’는 작년 10월 유럽에 이어 올 3월 미국에 도입되었으며, 추후 비스포크 에어드레서와 AI 기반 세탁기·건조기를 연동해 더욱 차별화된 의류 관리 경험을 제공할 계획입니다. 
 
로봇청소기 ‘비스포크 제트 봇 AI’를 통해 집 밖에서도 반려견의 상태를 확인할 수 있는 ‘스마트싱스 펫’은 미국과 유럽 등에, 공기청정기와 에어컨을 통해 실내 공기질을 관리할 수 있는 ‘스마트싱스 에어’는 미국에 연내 도입될 예정입니다. 
 
이재승 사장은 “올해는 삼성 비스포크 가전이 국내뿐 아니라 글로벌 시장으로 본격 확대되는 원년”이라며 “비스포크 홈의 가치를 더 많은 소비자들이 경험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이를 통해 삼성 가전의 브랜드 영향력을 높일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 최유라

반갑습니다. 산업1부 최유라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