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신태현

htengilsh@etomato.com

전진만 염두에 두려합니다
교육부, 2학기부터 전면 등교 추진

유치원부터 고등학교까지…"거리두기 개편안 연계해 검토"

2021-05-12 15:29

조회수 : 1,15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신태현 기자] 교육부가 올해 2학기 유치원부터 고등학교까지 전면 등교를 추진하고 있다.
 
12일 교육부에 따르면, 교육부는 오는 7월부터 적용되는 사회적 거리두기 개편안과 연계해 2학기가 시작되는 오는 9월부터 전면 등교를 검토하고 있다.
 
개편안은 5인 이상 사적모임금지 전 단계에 9인 이상 사적모임금지를 두고, 2단계까지는 운영 제한 시간을 적용하지 않는 등 현재보다 완화된 체제다. 등교에 관한 내용은 담고 있지 않지만, 방역 당국은 단계와 무관하게 학교를 운영할 필요성을 제기한 바 있다. 학교 내 코로나19 확산이 다른 시설에 비해 거의 이뤄지지 않아 상대적으로 안전하기 때문이다.
 
게다가 여름방학까지 교직원과 고3의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이뤄져 학교 안전이 이전보다 강화될 것으로 관측된다.
 
현 거리두기에서 등교 밀집도는 △1단계 3분의2 이하 원칙 △1.5단계 3분의2 이하 △2단계 3분의1 이하 원칙 및 고교 3분의2 이하, 3분의2까지 조정 가능 △2.5단계 3분의1 이하 △3단계 전면 원격 수업 등으로 나뉜다.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12일 제8차 사회관계장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교육부
 
신태현 기자 htenglish@etomato.com
 
  • 신태현

전진만 염두에 두려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