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용윤신

yonyon@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황사' 주말까지 전국 영향…9일 해소

서울·경기·인천·충남, 황사 위기경보 '주의' 격상

2021-05-07 19:50

조회수 : 2,218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용윤신 기자] 황사가 이번 주말까지 전국을 덮친 뒤 오는 9일께 해소될 전망이다.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은 7일 오후 5시 기준 대기질 예보를 통해 8일 전국적으로 미세먼지 농도가 ‘매우 나쁨(일평균 PM10 150㎍/㎥ 초과)’을 보일 것으로 예상했다. 
 
이날 오후 6시 기준 강원·세종·충북·광주·전남 5개 지역이 황사 위기경보 ‘주의’ 단계로 격상됐다. ‘관심’ 단계에는 기존 대전에 부산·대구·울산·경북·경남·제주 6개 지역이 추가됐다.
 
주의 단계는 황사로 인한 미세먼지 경보가 발령되고, 대규모 재난이 발생할 가능성이 나타날 때 발령된다. 
 
경계 단계는 우리나라에 영향을 끼칠 가능성이 있는 황사가 발생하거나 황사로 인한 미세먼지 '매우나쁨' 예보시 발령된다.
 
환경부는 황사 유입에 따른 피해를 줄일 수 있도록 ‘황사 발생 대비 국민행동 요령’을 실천해줄 것을 당부했다.
 
가정에서는 황사가 실내로 들어오지 못하도록 창문 등을 사전에 점검하고, 노약자 등 취약계층은 실외활동 자제 등이 필요하다.
 
김승희 환경부 대기환경정책관은 “내일 전국 대부분의 지역이 황사의 영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되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며 “국민들께서는 외출을 최대한 자제해 주시고 철저한 위생관리 등 국민 행동 요령을 준수해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사진은 황사가 덮친 서울하늘. 사진/뉴시스
용윤신 기자 yonyon@etomato.com
  • 용윤신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