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조현정

jhj@etomato.com

열심히 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영상)광주 향한 김기현 "역사적 책임 다하겠다"

5·18 민주묘지 방문…"유족들과 돌아가신 모든 분들께 깊은 사죄"

2021-05-07 11:49

조회수 : 1,703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조현정 기자] 김기현 국민의힘 당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가 7일 광주를 찾아 "역사적 책임과 과제를 다하겠다"고 밝혔다. 취임 이후 첫 지역 현장 행보로 호남을 찾아 '국민 통합' 의지를 밝히고 최근 불거진 '도로 영남당' 논란에서 벗어나려는 의도로 풀이된다.
 
김 대행은 이날 광주 북구 국립 5·18 민주묘지 참배 후 기자들과 만나 "당을 대표해 온 오늘의 감회는 아픈 우리의 역사를 돌아보게 한다"며 "다시는 반복해서는 안 될 우리의 역사를 잘 치유하고 민주 영령의 뜻을 잘 승계해 발전 시켜 나가는 것이 해야 할 역사적 책임이라 생각한다"고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어 "희생 당하고 아픔을 당하고 계신 유족들과 돌아가신 모든 분들께 깊은 사죄의 말씀을 올린다"고 덧붙였다.
 
이날 광주행은 원내대표 당선 후 첫 지역 일정으로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시절부터 진행해 온 호남과의 동행을 강화하기 위한 행보로 해석된다. 그는 원내대표 경선 과정에서도 호남 출신 인사들을 전면에 배치, 인재 양성 노력을 펼치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내년 대선을 앞두고 본격적으로 호남 끌어 안기를 시작했다는 분석이다.
 
이어 광주 글로벌 모터스 등을 방문해 지역 경제 발전도 챙길 것을 강조했다. 그는 "광주형 일자리나 광주·전남 지역에서 경제 발전 모멘텀 만들어내고 일자리 창출을 해내는데 필요한 예산 및 제도 등 지원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전주혜 원내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김 원내대표 취임 후, 첫 지역 방문 일정으로 지난 4일 현충원 참배에 이어 5·18 민주묘지를 참배함으로써 호남에 대한 우리의 진정성을 보이고자 하는 노력"이라며 "지역과 계층을 넘어 다양한 민심을 담아내고 국민 통합과 화합을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번 방문에는 이종배 정책위의장과 정양석 사무총장, 정운천 당 국민통합위원장, 추경호 원내수석부대표, 강민국·전주혜 원내대변인, 주호영 전 원내대표 등이 함께 했다.
 
김기현 국민의힘 당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가 7일 광주 북구 운정동 국립 5·18 민주묘지에서 참배를 하고 있다. 사진/ 뉴시스
조현정 기자 jhj@etomato.com
  • 조현정

열심히 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