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조재훈

cjh1251@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트레일블레이저, 1분기 미국 소형 SUV 판매 2위

2021-04-25 09:46

조회수 : 1,314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조재훈 기자] 한국지엠은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가 올 1분기 미국 소형 SUV 시장에서 2만5024대 판매되며 10퍼센트 이상의 점유율을 차지, 판매 순위 2위를 기록했다고 25일 밝혔다.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가 인천항 부두에서 글로벌 수출을 위해 선적되고 있다. 사진/한국지엠
 
지난 6월 미국 내 본격 판매를 시작했던 트레일블레이저는 북미 자동차 관련 평가 기관인 '아이씨카(iSeeCars)'가 주관한 '미국에서 가장 빠르게 판매된 차량'에 선정된 바 있다.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는 한국지엠이 국내에서 생산해 글로벌 시장에 수출하고 있는 대표 모델이다.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와 섀시 및 파워트레인을 모두 공유하는 형제 모델인 뷰익 앙코르 GX 역시 올 1분기 동안 1만8435대 팔리며 5위에 오르는 성적을 거뒀다.
 
한국지엠의 수출 효자 모델로 자리매김한 쉐보레 트랙스는 1만6955대 팔리며 6위에 안착했다. 형제 차종인 뷰익 앙코르는 6229대의 판매량을 기록했다.
 
한국지엠이 생산하고 수출하는 소형 SUV 모델들의 미국 시장 내 올 1분기 판매량은 6만6643대를 기록했다. 이는 미국 시장 15개 소형 SUV 모델 전체 판매량 중 30%를 웃도는 수치다. 올 1분기 팔린 미국 소형 SUV 3대 중 1대는 한국지엠이 생산해 수출한 모델인 셈이다.
 
한국지엠 관계자는 "한국지엠이 국내에서 생산해 글로벌 시장에 수출하고 있는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와 트랙스가 코로나19와 차량용 반도체 수급 부족 가운데서도 미국 소형 SUV 시장에서 꾸준히 선전하고 있다"며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와 트랙스, 뷰익 앙코르GX와 앙코르 등 상품성 높은 모델들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국산 소형 SUV의 수출 저력과 위상을 한층 드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조재훈 기자 cjh1251@etomato.com
  • 조재훈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