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권새나

inn1374@etomato.com

권새나입니다.
러시아 "대북제재 완화 요청"…미 국부무 "제재유지 필요"

2021-04-20 11:08

조회수 : 694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권새나 기자] 미국 국무부가 '미국이 대북제재 완화 요청을 거부했다'는 러시아 측 주장에 대해 "북한에 대한 유엔 안보리 결의는 여전히 유효하다"는 입장을 내놨다. 
 
19일(현지시간) 미 국부무 대변인실은 러시아 측 주장에 대한 자유아시아방송(RFA) 논평 요청에 "유엔 회원국은 결의에 따른 의무를 지켜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대변인실은 "대량살상무기와 탄도미사일 프로그램은 역내 및 국제 평화와 안보를 위협하고, 이것에 자금을 지원하고 개발하려는 북한의 능력을 제한하기 위한 제재들이 가동 중"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북한 정권은 취약계층 등 북한 주민에게 써야 할 자원을 군대와 대량살상무기 및 미사일 프로그램 개발에 계속 사용하고 있다"며 "대북제재 회피 활동을 지속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러시아 외무부 국제기구국 표트르 일리체프 국장은 이날 기자들에게 "(러시아는) 대북제재가 인도주의 측면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검토할 것을 오래 전부터 제안했다"며 "하지만 유감스럽게도 미국은 북한에 대한 최대 압박정책을 바꾸고 싶어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부 장관. 사진/뉴시스
 
권새나 기자 inn1374@etomato.com
 
  • 권새나

권새나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