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정서윤

http://www.facebook.com/profil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노형욱 국토장관 후보자 "국민 주거 안정, 투기 근절 최우선"

전문성 부재 지적에 “어느정도 이해하고 있다”

2021-04-19 15:22

조회수 : 1,190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정서윤 기자] 노형욱 국토교통부 장관 후보자가 “국민의 주거 안정과 부동산 투기 근절을 최우선 과제로 삼겠다”는 의지를 드러냈다.
 
노형욱 후보자는 19일 정부과천청사에 마련된 청문회 준비 사무실에 첫 출근해 “국민의 주거 안정과 부동산 투기 근절, 두 가지를 최우선 과제로 놓고 국민이 체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노 후보자는 이날 2·4 공급대책 등 정부가 발표한 주택공급 대책과 관련해 “청문회를 통해 말씀드리겠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도 “부동산 정책은 국토부에서만 풀 수 있는 과제가 아니다. 관계 부처와 지방자치단체, 국회와 긴밀히 소통하고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획재정부 출신으로서 노 후보자가 부동산 정책에 대한 전문성이 떨어진다는 의견에 대해서는 “국무조정실에서 정책을 조정하는 역할을 했기 때문에 국토부 정책 전반에 대해서는 어느 정도 이해를 하고 있다”고 답했다.
 
이어 “국토부가 해야 해야할 일이 부동산 말고도 많다”며 “국토 균형발전과 4차 산업혁명 대비,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국토교통 분야 혁신 등 모두 소홀함이 없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변창흠 전 장관에 이어 차기 국토부 장관으로 내정된 노 후보자는 이날부터 과천청사에서 본격적인 청문회 준비를 시작했다.
 
19일 노형욱 국토교통부 장관 내정자가 정부과천청사에 출근하며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국토교통부
 
세종=정서윤 기자 tyvodlove@etomato.com
  • 정서윤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