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표진수

realwater@etomato.com

앞만 보고 정론직필의 자세로 취재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오세훈 “세월호 진상규명 멈춰선 안돼…'매뉴얼 서울' 만들 것"

2021-04-16 14:54

조회수 : 570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표진수 기자] 오세훈 서울시장이 세월호 7주기를 맞이해 '매뉴얼 서울'을 만들어 매년 재난과 위기대응 태세 점검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오 시장은 16일 '세월호 7주기를 맞이하여 각오를 밝힙니다'라는 발표문을 통해 "오늘이 우리 모두의 아들 딸들이 유명을 달리한지 7년째 되는 날"이라며 "당시 페루의 리마시청에서 자문 봉사활동을 하고 있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사회의 기본부터 바로 세우지 않으면 또 반복될 수 있는 사고임을 깨닫고 제가 책임있는 자리에서 일을 다시 하게 된다면 부정부패를 일소하고, 대한민국을 매뉴얼 사회로 만들어 위기와 돌발사고에 강한 나라를 만들겠다고 결심했던 기억이 난다"고 회고 했다.
 
이어 "이제 달라져야한다. 진상규명을 넘어 세월호 추모일만큼은 매년 우리 사회의 재난 대응 매뉴얼을 점검하는 날이 돼야 할 것"이라며 "'매뉴얼 서울'을 만들어 끊임없이 점검하고 업그레이드 하겠다"고 설명했다.
 
오 시장은 "서울시부터 시작하겠다"며 "지역재난안전대책본부장으로서 처음부터 다시 시작한다는 마음가짐으로 제대로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오세훈 서울시장이 지난 13일 서울 중구 서울시청에서 국무회의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표진수 기자 realwater@etomato.com
 
  • 표진수

앞만 보고 정론직필의 자세로 취재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