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주용

rukaoa@etomato.com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이낙연 "민심 겸허히 수용, 성찰의 시간 갖겠다"

SNS 메시지…"국민 분노 헤아리지 못해"

2021-04-08 08:34

조회수 : 2,517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상임선거대책위원장은 8일 "4·7 재보선으로 표현한 민심을 겸허하게 수용한다"며 "성찰의 시간을 갖겠다"고 밝혔다.
 
이 위원장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의 결정을 무겁게 받아들인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국민의 실망과 분노를 제대로 헤아리지 못했다"며 "국민의 삶의 고통을 충분히 살피지 못했다"고 덧붙였다.
 
이 위원장은 "내 책임이 크다. 문재인 정부 첫 국무총리,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선거대책위원장으로서 내가 부족했다"며 "당원과 지지자를 포함한 국민 여러분께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그는 "대한민국과 민주당의 미래를 차분히 생각하며, 낮은 곳에서 국민을 뵙겠다"며 "민주당 또한 반성과 쇄신의 시간을 갖게 될 것"이라 말했다.
 
앞서 이 위원장은 전날 부인의 코로나19 확진자 접촉으로 1주일간의 자가격리에 들어가면서 자택에서 개표 상황을 지켜봤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상임선거대책위원장이 7일 국회에서 4·7 재보궐선거 투표독려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