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조현정

jhj@etomato.com

열심히 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박영선, 종로서 사전 투표…"부동산 정책 내가 시장 되면 달라진다"

"서울시 많은 변화 있을 것…오세훈, 서울시민 대표 돼선 안돼"

2021-04-02 09:49

조회수 : 3,658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조현정 기자] 4·7 재보궐 선거에 출마한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가 사전 투표 첫 날인 2일 종로구청을 찾아 사전 투표를 마쳤다.
 
박 후보는 이날 오전 종로구청에서 사전 투표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서울의 정직한 미래에 투표해주십사 하는 마음으로 오늘 첫 일정을 사전 투표와 함께 시작했다"며 "서울의 전통과 미래의 상징적인 곳인 종로를 선택했다"고 밝혔다.
 
이어 부동산 정책과 관련, "제가 서울시장이 되면 지금과는 확실히 다른 부동산 정책을 펼칠 것"이라며 "서울시는 많은 변화가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사전 투표율이 높으면 민주당에 유리하냐는 질문에는 "유불리를 떠나 투표에는 많은 분들이 참여하는 게 맞다"며 "서울의 미래 좌표를 어떻게 해야 하는지에 대한 유권자들의 관심이 사전 투표 투표율에도 담겨 있다"고 유권자들에게 투표를 독려했다.
 
이어 오세훈 국민의힘 후보를 향해선 "거짓말 부분과 관련해서는 오 후보가 서울시민의 대표가 돼서는 안된다"고 말했다.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가 2일 오전 서울 종로구청에 마련된 사전 투표소에서 투표용지를 받고 있다. 사진/ 뉴시스
 
조현정 기자 jhj@etomato.com
  • 조현정

열심히 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