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김하늬

hani4879@etomato.com

적확한 기사를 쓰겠습니다
ADB 사무총장 엄우종·AIIB 국장 김헌 신규선임

국제금융기구 고위직 진출

2021-02-22 09:00

조회수 : 689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김하늬 기자] 아시아개발은행(ADB) 사무총장에 엄우종 현 ADB 지속가능개발·기후변화국장이, 아시아인프라투자은행(AIIB) 사회인프라투자국장에 김헌 전 ADB 남아시아 국장이 신규 선임됐다.
 
22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ADB는 사무총장에 엄우종(사진) 현 아시아개발은행 지속가능개발·기후변화국장을 선임한다고 밝혔다. 사무총장은 ADB 총재 직속 직위로, 총재 및 부총재(6인)와 함께 경영진 회의에 참석하는 핵심 보직이다.
 
ADB는 사무총장에게 부총재 간 업무 조정, 총재가 부여하는 전략적 과제 이행·점검, 조직 운영, 지식관리, 재원조달, 제도개혁과 관련된 대·내외 소통 강화 등의 임무를 부여한다.
 
신임 엄우종 사무총장은 ADB에서 27년 이상 근무한 국제개발분야 전문가로, ADB 전략 수립, 코로나19 위기 극복, 기후변화 대응 등 핵심 업무를 담당해왔다.
 
한국인이 ADB의 최고위급에 진출한 것은 2006년 이영회 사무총장 이후 15년만이다. 기재부는 이번 사무총장 진출은 홍남기 부총리를 비롯한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이 뒷받침됐고, 그간 ADB와 협력 관계를 강화해 온 노력이 주효했다고 평가했다.
 
이와함께 AIIB는 사회인프라투자국장에 김헌 전 ADB 남아시아 국장을 3월 중 임명할 예정이다. 사회인프라투자국장은 최근 신설된 직위로서, 아시아인프라투자은행이 5대 핵심 인프라 중 하나로 선정하고 있는 사회인프라(보건·의료·교육 등) 분야의 투자를 담당한다.
 
김헌 국장은 ADB에서 29년간 근무한 전문가로, 개도국 도시개발 등 풍부한 사회인프라 개발경험을 바탕으로 동 직무를 성공적으로 수행할 적임자로 평가받고 있다.
 
기재부 관계자는 "이번 고위직 진출을 계기로 국제금융기구 내 우리나라의 역할과 위상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특히 코로나19 위기 극복, 코로나 이후 디지털·그린 경제로의 전환, 기후변화 대응 등 국제금융기구 내 주요 이슈 논의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세종=김하늬 기자 hani4879@etomato.com
  • 김하늬

적확한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