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한동인

bbhan@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이낙연 "서울 강남북 불균형 해소…권역별 맞춤형 계획 제시"

현장 최고위서 "동부권 생명공학 거점으로 발전"

2021-02-17 11:23

조회수 : 1,462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한동인 기자]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서울의 5개 권역별 맞춤형 균형발전 계획을 마련해 제시하겠다"고 밝혔다. 서울의 강남북 간 불균형 문제를 해소하기 위한 방안이다. 
 
17일 이 대표는 서울 동대문구에 위치한 서울바이오허브에서 현장 최고위원회의를 열고 "강남북의 격차는 서울시의 전체 경쟁력을 깎아내리는 주요 원인이 된다"고 말했다.
 
그는 "균형발전을 위해서는 주거와 교육, 일자리의 불균형 시급히 해결돼야 하며 각 권역에 맞는 산업을 가져야 한다"면서 "민주당은 서울의 지역불균형을 개선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시민들께 꼭 필요한 기능이 서울 시내 곳곳에 고루 갖춰질 수 있도록 '스마트 서울 균형발전 전략'을 추진하겠다"며 "서울 동부권은 대형병원과 연구시설 등이 많이 몰려 있어 바이오헬스산업 인프라가 잘 조성돼 있기 때문에 이것을 잘 활용하는 세계적인 생명공학거점으로 발전이 가능하다"고 했다.
 
이 대표는 "바이오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핵심 원부자재 및 소형 장비의 국산화, 제조공정 혁신, 생산기반 강화 등의 정책을 꾸준히 추진하겠다"며 "창의적 기업가들과 젊은이들이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고 도전할 수 있는 환경 조성에도 심혈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과감한 규제혁신을 통해 혁신벤처와 강소기업을 육성하고 미래형 일자리를 창출하겠다"며 "대학들이 밀집해 있는 이곳 서울 동부권이 글로벌 바이오헬스의 심장으로 도약하는 발판을 꼭 조성하겠다"고 덧붙였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가 17일 오전 서울 동대문구 서울바이오허브에서 열린 현장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한동인 기자 bbhan@etomato.com
  • 한동인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