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조현정

jhj@etomato.com

열심히 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문 대통령, 황희 문체부 장관 임명안 재가…내일부터 임기 시작

국회 문체위, 청문 보고서 여당 단독 의결…야당 동의 없이 임명된 29번째 장관

2021-02-10 18:51

조회수 : 1,23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조현정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에 대한 임명안을 재가했다. 임기 시작일은 오는 11일부터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문 대통령은 오늘 오후 6시20분쯤 황 장관 임명안을 재가했다"고 밝혔다.
 
앞서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는 이날 국회에서 전체 회의를 열고 국민의힘 의원들이 모두 퇴장한 가운데 여당인 더불어민주당 단독으로 청문 보고서 채택의 건을 의결했다. 이후 국민의힘 의원들은 표결 처리에 항의하며 퇴장했다.
 
국민의힘은 황 후보자에 대한 부적격 결론을 내리고 청문 보고서 채택을 거부했다. 국민의힘 간사인 이달곤 의원은 "논문 표절, 자녀 진학 문제 등 황 후보자에 대해 풀리지 않은 의혹이 산적해 있는데 인사 청문 보고서를 채택하는 것은 이해하기 힘들다"고 밝혔다.
 
반면 민주당은 황 후보자에 대해 장관직 수행에 문제가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민주당 간사인 박정 의원은 "전문성 부족 등 지적 때문에 결격 사유가 있다고 볼 수 없다"고 말했다.
 
이로써 황 장관은 현 정부 들어 야당 동의 없이 임명된 29번째 장관급 인사가 됐다.
 
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가 지난 9일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 공동취재사진
 
조현정 기자 jhj@etomato.com
  • 조현정

열심히 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