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한동인

bbhan@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이낙연 "윤석열 국회 조사 당연한일…정쟁·정치 게임은 안돼"

국정조사 거듭 확인…"방치하면 국회도 공범자"

2020-11-27 10:52

조회수 : 2,339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한동인 기자]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국정조사의 필요성을 강조하면서도 "야당이 정쟁, 정치 게임으로 끌고 가려고 한다"고 지적하고 나섰다.
 
27일 이 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이렇게 중대한 사안을 국회가 조사·확인하고 제도적으로 정리하는 건 너무 당연한 일"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런 중대 사안을 국회가 방치하거나 정치게임으로 전락시키면 국회도 공범자가 된다"며 "법무부 감찰과 검찰의 수사 결과를 지켜보고 그 결과를 토대로 국회는 국회 책임을 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대검찰청의 판사 사찰 의혹과 관련해서는 "사법부 독립과 법치주의에 대한 도전이며 민주주의의 근간을 흔드는 중대 사안"이라며 "어제(26일) 공개된 대검 관련 문건은 그런 우려를 자아내기에 충분하다"고 했다.
 
특히 윤 총장을 향해 "감찰과 수사가 철저히 이뤄지고 응분의 조치가 취해지기 바란다"며 "그 책임자에 대한 법무부의 징계 절차도 신속하고 엄정하게 이행돼야 한다"고 말했다.
 
가덕도 신공항에 대해서는 "가덕도에 신공항이 들어서면 부울경의 잠재력이 높아지고, 국가균형 발전과 대한민국 미래에도 획기적인 기여를 할 수 있다"며 "여야 특별법이 병합 심의돼 최대한 빨리 처리되도록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화상으로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한동인 기자 bbhan@etomato.com
  • 한동인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