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최병호

choibh@etomato.com

최병호 기자입니다.
7호선 도봉산~옥정 광역철 연장 탄력…경기도, 전 구간 사업계획 승인

7562억 투자, 서울 도봉산역에서 의정부 거쳐 양주 고읍지구 연결

2020-11-24 14:16

조회수 : 1,377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최병호 기자] 서울 동북부와 경기도 의정부 탑석역을 거쳐 양주 고읍지구를 연결하는 '지하철 7호선 연장 도봉산~옥정 광역철도'의 전 구간 개통이 탄력을 받게 됐다.

24일 경기도는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가 지난 23일 도봉산~옥정 광역철도 전 구간에 대한 사업계획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도봉산~옥정 광역철도사업은 서울시 7호선 도봉산역에서 장암역, 의정부경전철 탑석역을 경유해 양주시 고읍지구까지 연결하는 총 15.1㎞ 구간의 단선 전철을 건설하는 것이다. 사업비는 총 7562억원이 투입되며 총 3개 정거장이 신설·개량된다.

경기도는 이번 사업계획 승인에 따라 앞으로 관련 인·허가 등의 절차를 거쳐 1공구와 3공구 시공사를 선정키로 했다. 이후 2025년 하반기 준공을 목표로 올해 말부터 공사를 시작할 계획이다.

1공구는 서울시 도봉동과 의정부시를, 3공구는 의정부시 자금동과 양주시 고읍동을 잇는 구간이다. 의정부시 송산동과 자금동을 연결하는 2공구는 지난해 12월 착공해 공사가 한창이다.

경기도에 따르면 도봉산~옥정 광역철도가 완전 개통할 경우 양주시 고읍지구에서 의정부 민락·용현·장암을 거쳐 7호선 도봉산역까지 환승 없이 지하철을 이용할 수 있다. 또 환승 거점인 탑석역에서 의정부경전철과의 환승이 가능해져 의정부시 구도심의 교통편의 증대에도 기여할 전망이다.
 
24일 경기도는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가 지난 23일 도봉산~옥정 광역철도 전 구간에 대한 사업계획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사진/경기도청
 
최병호 기자 choibh@etomato.com
  • 최병호

최병호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