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정해훈

ewigjung@etomato.com

정의의 편에 서겠습니다
검찰, 옵티머스 사건 금감원 로비 의혹 관련자 조사

사무실·주거지 압수수색영장 집행

2020-10-28 11:38

조회수 : 2,170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정해훈 기자] 옵티머스자산운용 의혹 사건을 수사하는 검찰이 금융감독원 로비 관련자를 소환해 조사했다.
 
서울중앙지검 경제범죄형사부(부장 주민철)는 옵티머스 사모펀드 사건과 관련해 지난 27일 금감원 로비 의혹 관련자 A씨의 사무실과 주거지에 대한 압수수색영장을 집행하고, A씨와 금감원 전 직원 B씨를 소환 조사했다고 28일 밝혔다. 
 
또 검찰은 지난 22일 선박용품 제조업체 C사의 최대주주 업체 D사의 사무실과 대표이사 주거지, 거래업체 E사의 사무실과 관계자 주거지에 대해서도 압수수색을 진행했다. 
 
서울중앙지검 경제범죄형사부(부장 주민철)는 옵티머스 사모펀드 사건과 관련해 지난 27일 금감원 로비 의혹 관련자 A씨의 사무실과 주거지에 대한 압수수색영장을 집행했다. 사진은 서울 서초구 서초동 서울중앙지검. 사진/뉴스토마토
 
정해훈 기자 ewigjung@etomato.com
 
  • 정해훈

정의의 편에 서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