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통 뉴스 카페


금융지주 깜짝 실적 발표…은행주 매력 부각
 KB금융지주, 신한지주 등 은행주들의 깜짝 실적 발표가 이어졌다. 증권가에서는 예상치를 상회한 실적 발표에 KB금융의 목표가를 상향했다. 23일 미래에셋증권은 KB금융을 업종 탑픽으로 제시하고 목표주가를 7만500원으로 상향했다. 강혜승 미래에셋증권 연구원...
신한지주, 최대 분기 실적…1위는 KB금융
신한(005450)금융지주가 역대 최대 분기 실적을 달성했지만 KB금융(105560)지주와 782억원 차이로 지난해에 이어 '리딩뱅크' 자리를 또 내어줬다. 신한금융그룹 본점 전경. 사진/신한금융그룹 신한금융은 23일 올해 1분기 1조1919억원 당기순이익을 기록, 전년동기(93...
[IB토마토]'장외 몸값' 37조 카카오뱅크…부풀려진 가치 적정한가?
올해 기업공개(IPO) 시장의 최고 기대주로 꼽히는 인터넷전문은행 카카오뱅크가 증시에 노크하며 몸값 논란이 일어나고 있다. 최근 장외시장에서 카카오뱅크의 기업가치는 37조원까지 치솟았다. 금융지주사들이 15조원 안팎의 시가총액을 유지하고 있는데 반해 자산 규...
[IB토마토](크레딧시그널)신한은행, 코로나19발 충당금·라임사태에 '빨간불'
코로나19로 중소기업·소상공인들의 매출에 직격탄이 가해지면서 신한은행의 건전성에도 빨간불이 켜졌다. 실물경제 리스크 증가에 따라 자산건전성 하방 압력이 높아질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라임자산운용의 펀드환매중지와 관련한 분쟁이 진행 중인 가운데 오는 22...
신한은행 오늘 라임펀드 제재심
 금융감독원은 22일 제재심의위원회(제지심)를 열고 라임자산운용 사모펀드와 관련해 판매사인 신한은행과 신한금융지주(신한지주(055550))에 대한 징계 수위를 논의한다.  제재심은 신한은행과 신한금융이 라임펀드를 판 뒤 대규모 환매중단 사태를 일으킨 책임을 ...
신한은행, 바젤Ⅲ 도입 대비 리스크 대응
신한은행이 2023년부터 도입하는 바젤Ⅲ에 앞서 금리 리스크 등에 대응할 자산부채종합관리(ALM) 시스템 개편에 돌입했다. 20일 금융권에 따르면 신한은행은 최근 'ALM 시스템 개편 프로젝트'를 위해 외부사업자 선정에 들어갔다. ALM은 은행이 운영하는 자금의 ...
크래프톤과 카뱅도 출격…하반기 공모주 월척
'초대어급'으로 분류되는 기업들이 속속 기업공개(IPO) 일정에 돌입하면서 하반기 공모 시장에 대한 기대가 커지고 있습니다. 이달 크래프톤과 카카오뱅크가 한국거래소에 상장 예비심사를 청구했습니다. 통상 45영업일 걸리는 심사를 통과하면 6월말~7월 중 공모에 ...
"배당주 투자 적기"…외국인 쇼핑 목록 들여다보니
배당 시즌을 맞아 코스피 배당 지수가 상승세를 보이는 가운데 외국인들도 배당주를 대거 사들이고 있다. 전문가들도 배당급 지급 이후 외국인의 투자 종목에 대해 관심을 가질 필요가 있다는 조언이다.  19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코스피 고배당 50 지수는 지난 16일 ...
크래프톤·카카오뱅크 상장 일정 돌입…대어급 IPO 부동자금 유입 기대
올해 기업공개(IPO) 대어급으로 분류되는 기업들이 속속 IPO 일정에 돌입하면서 하반기 공모 시장에 대한 기대가 커지고 있다. 크래프톤, 카카오뱅크 등 업계 대표주자를 갈아치울 초대어급의 증시 진입이 부동자금을 다시 증시로 유입시킬 거란 기대도 나온다. 16일 ...
KB·신한 간편결제 시장 경쟁…소비자 선택은?
빅테크 전유물로 취급되던 간편결제시장에 KB금융(105560)과 신한지주(055550)가 본격적으로 뛰어들면서 지각변동이 예상된다.  13일 금융권에 따르면 신한지주는 그룹 통합 결제 서비스인 ‘신한페이’를 오는 20일 출시한다. 그동안 네이버페이, 카카오페이와...
123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