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통 뉴스 카페


카뱅 "상장심사 통과…중복청약은 적용 안돼"
 카카오뱅크가 한국거래소의 상장예비심사를 통과했다. 향후 주관사인 KB증권을 통해 기관 수요예측을 진행한 후 일반 공모청약을 거쳐 코스피에 상장하게 된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17일 <뉴스토마토>와 통화에서 "이날 상장예비심사를 통과했다"면서 "연...
[IB토마토](크레딧시그널)신한금투, 고위험자산 다수 보유…레버리지 부담 높다
신한금융투자가 고위험자산을 다수 보유하면서 여타 대형사 대비 높은 레버리지배율과 수정 순자본비율(NCR)을 기록하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지속되면서 요주의이하여신 규모 부담도 가중되는 모양새다. 16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
[IB토마토]기업·투자금융에 쏠린 신한캐피탈…건정성 우려 커졌다
 신한캐피탈이 기업·투자금융에 편중된 자산포트폴리오 리스크가 확대되며 건전성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신한캐피탈은 다양한 포트폴리오를 보유한 여타 은행계 캐피탈사와 달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취약한 포트폴리오 비중이 갈수록 ...
[IB토마토]증권사 IB부문 '명암'…한투 '1등' vs 키움 '역성장'
올해 1분기 ‘동학개미’를 등에 업고 역대급 실적을 시현한 증권업계가 투자은행(IB)부문에서는 명암이 교차했다. 전통IB영역인 주식발행시장(ECM), 채권발행시장(DCM)은 기업공개(IPO) 호조에 힘입어 성장한 반면 부동산프로젝트파이낸싱(PF) 등 대체투자 부문은 여전...
'한국판 뉴딜' 스타트업 키우는 금융지주
 금융지주사들이 앞다퉈 스타트업에 대한 지원 강화에 나서고 있다. 스타트업과의 협업을 통해 디지털 전환에 속도를 내고 더 나아가 정부 주도의 ‘한국판 뉴딜’ 정책에도 발맞춰 가기 위해서다. 24일 금융권에 따르면 4대 금융지주(KB·신한·하나·우리)는 스타...
신한금융 "10년내 업무용 차량 6만대 무공해차로"
신한금융그룹이 2030년까지 업무용 차량 6만2843대를 전기차와 수소차 등 무공해차로 100% 전환하는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신한금융그룹은 20일 서울 중구 세종대로 본사에서 조용병 회장과 계열사 최고경영자(CEO)들이 참석한 가운데 'ESG(환경·사회·지배구...
조용병식 금융플랫폼 실험…신한은행 '카드추천서비스'
신한은행이 하반기 자사 뱅킹 앱인 '쏠(SOL)'에 맞춤형 카드 추천 서비스를 추가한다. 뱅크샐러드 등 핀테크가 제공하던 서비스를 은행 앱에 담는 것으로 업권 구분 없는 폭넓은 개방성으로 디지털 경쟁력 높이겠다는 조용병 신한지주(055550) 회장의 의지가 담긴 것으로...
지주는 반색, 은행은 난색…씨티은행 소매 통매각 엇갈린 반응
한국씨티은행이 국내 소매금융 철수를 위한 매각을 추진하면서 몸집 불리기를 희망하는 금융지주들이 관심을 보이고 있다. 반면 동종 계열사 추가 시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기 어렵다고 보는 은행들은 지주사가 인수에 나설 경우 난감해질 것이라는 반응이다.  16일 금...
날아가는 '고배당주'…지수 편입 종목 '투자 주목'
코스피가 3200 안팎으로 등락을 반복하고 있는 가운데, 코스피 고배당 50 지수는 연초 대비 급등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회복과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확대 등으로 기업들의 배당 기조가 지속될 것으로 보이면서 오는 6월 고배당주 지수 편입 종목...
[IB토마토](크레딧시그널)신한금투, 부실펀드 우려 여전…건전성 '경고등'
신한금융투자가 동학개미운동에 힘입어 호실적을 기록했지만, 재무건전성에 대한 우려는 지속되고 있다.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실물경기가 위축된 가운데 위험투자 확대와 부실펀드 우려가 완전히 해소되지 못한 점이 부담요인이다. 10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한...
123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