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비트, 케이뱅크와 신규계좌 연다…23일부터 입출금 계좌 등록
입력 : 2020-06-20 15:57:57 수정 : 2020-06-20 15:57:57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 디지털 자산 거래소 업비트가 인터넷전문은행 케이뱅크와 함께 원화입금 서비스를 시작한다. 
 
업비트는 지난 19일 홈페이지를 통해 오는 23일부터 케이뱅크와 제휴를 맺고 원화 입금 서비스를 오픈한다고 밝혔다. 기존 제휴은행이었던 IBK기업은행 계좌를 통한 입출금은 7월24일 오전 10시까지 할 수 있다. 이후 원화 입출금은 케이뱅크 실명확인 입출금 계좌로만 가능하다. 
 
업비트는 원활한 원화 입출금 서비스 이용과 신규 시스템의 안정성을 확보하기 위해 사전 예약을 실시한다. 사전 예약은 기존 및 신규 내국인만 가능하며 19일부터 진행 중이다. 업비트는 23일부터 사전 예약 신청 순서에 따라 카카오톡 알림톡 메시지로 서비스 오픈을 안내한다. 서비스 오픈 안내 알림톡을 받은 회원은 케이뱅크 입출금 계좌 등록 및 원화 입금이 가능하다. 기존 외국인 가입자는 7월24일 전 전액 원화 출금을 완료해야 한다.
 
2017년말 금융위원회의 암호화폐 거래 실명제 도입을 발표하자 기업은행은 업비트와 제휴한 가상계좌의 신규발급을 중단한 바 있다. 이후 업비트는 신규 계좌 발급을 하지 못했다. 
 
박현준 기자 pama8@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현준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