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플래닛, CJ헬로비전에 클라우드 스트리밍 서비스 제공
입력 : 2013-11-10 14:12:30 수정 : 2013-11-10 14:15:50
[뉴스토마토 곽보연기자] SK플래닛이 CJ헬로비전의 디지털 케이블 TV가입자를 대상으로 클라우드 스트리밍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SK플래닛은 지난 8일 CJ헬로비전과 사업 계약을 체결하고 클라우드 스트리밍 솔루션을 이용한 디지털 케이블 TV 서비스를 제공키로 협약했다고 10일 밝혔다.
 
'클라우드 스트리밍'이란 SK플래닛이 자체 개발한 솔루션으로, TV셋톱박스의 일부 기능을 클라우드 서버로 이관하여 클라우드 서버에서 데이터를 직접 TV로 전송하는 가상화 기술 기반의 서비스 플랫폼이다.
 
셋톱박스의 기종, 운영체제(OS), 성능에 상관없이 클라우드 서버에서 연산과 화면 전송이 이뤄지기 때문에 셋톱박스를 주기적으로 교체하는 것보다 상대적으로 적은 도입비용, 운영비용이 든다. 기존 셋톱박스에서 TV갤러리나 3D 동화 콘텐츠 등의 고사양 TV앱, 웹 브라우징, N스크린 등 스마트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TV이용자는 기존 셋톱박스가 제공하던 서비스 외에 다양한 멀티미디어 콘텐츠를 즐길 수 있게 되고, 스마트폰으로 리모컨 앱을 구동하여 TV를 조정하고 TV메뉴 형태를 바꾸거나, 위젯을 TV화면에 설정하는 방식으로 맞춤형 사용자 환경(UI)과 사용자 경험(UX)을 구축할 수 있다.
 
클라우드 스트리밍이 적용된 디지털 케이블TV서비스는 내년 상반기에 CJ헬로비전의 디지털 케이블TV가입자를 대상으로 국내 최초로 시범 운영될 예정이다. 상용화는 서비스 안정화를 거친 후 이뤄질 계획이다.
 
이성호 SK플래닛 이성호 CPO전략실장은 "클라우드 스트리밍 솔루션은 고객이 원하는 콘텐츠를 가장 적은 투자비용으로 빠르고 편하고 안정적으로 이용할 수 있는 미디어 환경을 구축하는 기반"이라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TV사업자와의 제휴를 통해 혁신적인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SK플래닛과 CJ헬로비전이 8일 오후 을지로 SK티타워에서 SK플래닛 양중근 프로덕트개발본부장(왼쪽부터), 이성호CPO전략실장, CJ헬로비전 이영국 마케팅실장, 김홍익 스마트홈기술팀장이 참석한 가운데 클라우드 스트리밍 솔루션을 이용한 디지털 케이블 TV 서비스 제공을 위한 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사진제공=SK플래닛)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곽보연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