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e
농진청·aT, 먹거리 탄소중립·지속가능한 농업 육성 업무혁약
'저탄소 식생활' 운동·국산 밀?콩?가루쌀 소비활성화
2022-11-28 17:27:15 2022-11-28 17:27:15
[뉴스토마토 용윤신 기자] 농촌진흥청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28일 전남 나주 aT 본사에서 먹거리 분야 탄소중립 실천과 지속 가능한 농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두 기관은 탄소 배출이 적은 '저탄소 식생활' 운동(캠페인)을 확산시키고, 국산 밀·콩·가루쌀 등 우리 농산물 소비 활성화를 위한 협력체계를 강화키로 했다. 
 
이를 위해 △국내 육성품종 농산물의 소비 촉진 홍보 △식품 부산물 발생 최소화를 위한 자원 재순환 실천 협력 △저탄소 식생활 운동(그린푸드 데이)확산 △저탄소·친환경 농산물 생산, 유통, 수출, 소비 분야 협력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농진청은 국내 육성품종 농산물을 활용한 저탄소 식재료 정보를 제공하고, 각 농촌진흥기관과 농업인단체가 저탄소 식생활 운동에 참여하도록 이끌 방침이다. 아울러 저탄소·친환경 농축산물 육성과 판로지원도 추진한다. 
 
aT는 밀·콩·가루쌀 등 국내 육성품종 농산물의 유통·소비 촉진을 강화한다. 또한 국내 육성품종 농산물의 수출 확대를 위한 전문조직 육성과 신품종 농산물 수출을 위한 유망 해외시장 동향 파악에 힘을 쏟을 예정이다.
 
김춘진 aT 사장은 "저탄소 식생활 운동 동참에 깊이 감사드리며,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농촌진흥청의 연구·개발 성과가 확대 보급되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재호 농진청장은 "이번 협약으로 농업 부문 탄소중립 달성을 위한 체계 구축에 힘이 실리게 됐으며, 지속 가능한 농식품 시스템 구현에 이바지하는 농업 연구·개발·보급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농촌진흥청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28일 전남 나주 aT 본사에서 먹거리 분야 탄소중립 실천과 지속 가능한 농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은 업무협약 기념촬영 모습. (사진=농촌진흥청)
 
세종=용윤신 기자 yonyon@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