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e
정육각, 시리즈D 470억 투자 유치
재무건전성 확보 주력…초록마을 수익 개선 추진
2022-11-28 10:19:35 2022-11-28 10:19:35
 
 
[뉴스토마토 유승호 기자] 정육각이 470억원의 D시리즈 투자를 유치했다.
 
28일 정육각에 따르면 이번 라운드에는 기존 투자자인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 산업은행, 프리미어파트너스, 캡스톤파트너스, 스톤브릿지벤처스가 후속 투자로 참여했으며 신규 투자자로 NH투자증권이 합류했다.
 
정육각은 어려운 투자 상황 속에서 투자 유치에 성공했으나 내년 식품업계 전체가 더욱 어려워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투자를 통한 사업영역 확장 보다는 선택과 집중을 통해 빠른 BEP(손익분기점) 전환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기존 운영 중인 정육각 온라인 커머스 서비스에 집중하는 한편 식품전문숍 리브랜딩 및 사물인터넷(IoT) 가전제품 출시 등 새롭게 준비 중이던 사업은 일시 중단하고 농수산물 직거래 서비스인 직샵의 베타서비스는 종료한다. 공장 운영 효율화 등 고강도 쇄신으로 재무건전성 확보에 주력하고 주 7일 운영 도입, 비용 효율성 제고 등을 통해 수익성 개선에 집중한다.
 
자회사인 초록마을은 이달 초 논현동 사무실로 통합 이전을 마무리하며 내년 초 분기 흑자전환을 위해 고강도 혁신에 착수했다. 정육각의 IT, 데이터 역량과 제조, 물류 인프라를 활용해 시너지를 내기 위한 본격적인 작업에 돌입했으며 비용 절감 및 조직 개편을 통한 체질 개선을 추진 중이다.
 
초록마을 고객들의 온라인 쇼핑 경험 개선을 위해 MS 클라우드 서비스 애져 기반으로 앱서비스 전면 개편을 진행하고, 내년 초에는 매장배송 서비스 고도화 및 새벽배송 도입을 계획하고 있다.
 
김재연 정육각 대표는 “이번 투자를 기점으로 선택과 집중을 통해 지속가능한 성장기반을 마련하고, 고객들이 더욱 신뢰하고 찾을 수 있는 정육각과 초록마을 서비스를 구현하는데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승호 기자 peter@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김나볏 중기IT부장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