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e
세원이앤씨, OLED 광패치 미국 이어 유럽 진출 속도
2022-09-28 15:50:24 2022-09-28 15:50:24
[뉴스토마토 신송희 기자] 세원이앤씨(091090)는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광패치의 북미 지역 및 유럽 지역 수출을 위한 절차를 진행한다고 28일 밝혔다.
 
세원이앤씨 관계자는 “대한임상보건학회를 통해 OLED 광패치 관련 유럽공동체인증(CE) 신청을 완료했다”면서 “지난 14일 미국 식품의약국(FDA) 등록을 완료해 제품 고유번호를 받고 현재 FDA 등록 고유번호(FDA Registration number) 확정을 기다리고 있는 상황으로 미국 수출을 위한 준비는 갖춰졌다”고 말했다.
 
세원이앤씨는 미국 FDA, 유럽 CE 인증 완료 및 올해 말까지 영국(UKCA), 호주(TGA), 싱가포르(HSA), 인도네시아(NA-DFC) 등의 진행으로 글로벌시장 공략을 위한 승인 절차를 마무리 지을 계획이다.
 
웨어러블 OLED 광치료 패치 사업은 산학연 협업 체제를 통해 진행하고 있다. 세원이앤씨는 관계사 광바이오와 함께 최경철 한국과학기술원(KAIST) 전기전자공학부 교수가 개발한 OLED 광치료 원천기술을 이전 받아 OLED 광패치 제품을 출시했다.
 
세원이앤씨는 OLED 광패치 제조 및 판매에 대한 독점적 권한을 확보하고 있으며, 광바이오는 세원이앤씨로부터 투자받은 자금으로 로미칼에서 OLED 광패치를 생산할 계획이다.
 
한편 세원이앤씨, 광바이오를 주축으로 KAIST 교수팀, 로미칼 등은 현재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업통상자원부, 대전시, 한국과학기술원 등이 주관하는 △의료 및 피부미용을 위한 초박형 유연 OLED 면광원 개발 △의료 연속 상시 모니터링용 저전력 혈중산소포화도·심박 센서 개발 △OLED 광치료 패치 전자약 개발 및 바이오 헬스케어용 응용 제품 개발 등 다양한 정부과제를 추진중이다.
 
신송희 기자 shw10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