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성동 "노무현 전 대통령 노고에 감사드린다"
입력 : 2022-05-23 18:14:38 수정 : 2022-05-23 18:14:38
23일 권양숙 여사가 경남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에서 열린 노무현 대통령 서거 13주기 추도식에 참석한 권성동 국민의힘 원내대표와 인사하고 있다.(사진=뉴시스)
 
[뉴스토마토 전연주 기자] 권성동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3주기인 23일 “권위주의 대신 소탈함을, 지역주의를 넘어 국민통합을, 당파를 초월하여 국익을 추구했던 노 전 대통령의 노고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권 원내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봉하를 찾아 노 전 대통령 13주기 추도식에 참석했다”며 노 전 대통령을 기리는 글을 남겼다.
 
권 원내대표는 "많은 국민들이 기억하듯이 노 전 대통령은 소탈한 정치인이었다"며 "우리 정치가 권위주의로부터 많이 벗어난 것에는 노 전 대통령의 공이 적지 않다"고 했다. 이어 "특히 강단있게 지역주의와 맞서며 어려운 출마를 거듭했던 모습은 여전히 많은 정치인에게 귀감이 되고 있다"고 했다.
 
권 원내대표는 "무엇보다 노 전 대통령은 국익을 위해 유연한 리더쉽을 보여준 지도자였다. 이라크 파병, 한미FTA, 제주해군기지 등은 지지층의 비판을 감수하면서도, 국익을 우선했던 고뇌의 결단이었다"고 높이 평가했다.
 
끝으로 권 원내대표는 "여야를 떠나 선배 정치인의 공은 계승해야 한다"며 "노 전 대통령의 노고에 감사드린다. 부디 영면하시길 바란다"고 적었다.
 
전연주 기자 kiteju101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전연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