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그룹 섹타나인, 스타트업 '하이퍼클라우드' 투자
GPS 기반 AR마케팅 플랫폼 연내 론칭 예정
입력 : 2022-05-19 18:18:30 수정 : 2022-05-19 18:18:30
 
 
[뉴스토마토 유승호 기자] SPC그룹 섹타나인, 메타버스 스타트업 ‘하이퍼클라우드’ 투자
 
SPC그룹의 섹타나인이 메타버스 XR 솔루션 스타트업인 ‘하이퍼클라우드’에 전략적 지분 투자를 단행했다.
 
19일 SPC그룹에 따르면 섹타나인은 이번 투자를 통해 하이퍼클라우드와 증강현실(AR) 및 메타버스를 접목한 차세대 플랫폼 개발을 위해 중장기적 협력을 추진하고 위치정보기술(GPS) 기반의 AR 마케팅 플랫폼을 연내 선보일 예정이다.
 
하이퍼클라우드는 가상현실(VR)·AR 솔루션 및 콘텐츠 개발 전문 업체다. 딥러닝, 융합센서 등 확장현실(XR)과 관련된 독자적 원천 기술 및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다. 특히 다수의 기업 및 정부를 대상으로 관광, 쇼핑, 광고 분야에 특화된 AR·VR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등 선도적 기업으로 평가 받아 투자 대상자로 선정됐다.
 
섹타나인이 하이퍼클라우드와 공동 개발하는 AR 플랫폼은 스마트폰 카메라 화면에 매장을 비추면 가상의 이미지를 합성해 동시에 보여주는 기술이 적용된다. 섹타나인은 몰입감 높은 실감형 콘텐츠로 오프라인 매장에서도 색다른 가상현실 체험이 가능하도록 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소비자에게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하는 동시에 매장에 고객 방문 유도 및 매출 증대에 기여한다는 계획이다.
 
섹타나인 관계자는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오프라인 매장의 새로운 가치를 발견하고 업계의 퍼스트 무버로서 새로운 트렌드를 선도해 나갈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성장 가능성이 높은 스타트업과 꾸준한 협업과 투자를 통해 함께 성장하며 상생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승호 기자 pet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유승호

산업2부 유승호입니다. 깊이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