휙고, 스마트 헬멧 락커 시스템 개발…"이용자 안전 개선"
스마트 거치대 설치로 주차·충전 문제 동시 해결
강릉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으로 보급 시작
입력 : 2022-05-19 10:11:42 수정 : 2022-05-19 10:11:42
[뉴스토마토 김진양 기자] 스마트 모빌리티 기업 휙고가 스마트 기술을 활용해 공유킥보드의 이용자 안전과 주차 문제 해소에 나섰다. 
 
휙고는 스마트 헬멧 락커 시스템을 개발해 현장 투입을 앞두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스마트 헬멧 락커는 먼지나 눈, 비로부터 헬멧을 청결하게 보호하며 이용 준비가 된 상태에서만 개방돼 도난 위험성을 방지했다. UV살균 시스템과 환기용 팬을 갖추고 있어 위생문제에서도 자유롭다. 스마트 헬멧 락커가 장착된 공유킥보드는 강릉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을 통해 강릉 전역에서 먼저 본격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공유킥보드는 근거리 이동에 최적화 된 스마트 모빌리티 서비스지만 자전거 도로 등 인프라 부족과 안전, 질서에 대한 각종 규제가 겹쳐 더딘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특히 지난해 5월부터 시행된 헬멧 미착용 단속으로 인해 이용률이 크게 떨어지고 있다. 잠깐동안의 이용을 위해 헬멧을 휴대하고 다니는 사람은 많지 않으며 업체에서 차량에 헬멧을 비치하더라도 상당수가 도난당하거나 위생상의 문제로 외면받았다. 
 
휙고의 스마트 헬멧 락커는 이 같은 문제들을 해결하려는 데에서 출발했다. 휙고는 정기적인 헬멧 및 각종 장비 위생 관리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 믿고 탈 수 있는 공유킥보드 문화를 만들어간다는 계획이다. 
 
휙고 이용자가 거치대에 주차를 하고 있다. (사진=휙고)
 
이밖에도 휙고는 공유킥보드의 무단방치 문제 해소를 위해 스마트 기술이 적용된 거치대를 설치, 보급하고 있다. 스마트 거치대는 공유킥보드의 입출차를 자동으로 감지하고 모델에 따라서는 고속무선충전도 지원한다. 공유킥보드 관리비용의 상당부분이 배터리 교체임을 감안, 충전형 거치대로 서비스 비용 절감을 돕는다는 계획이다. 스마트 거치대 역시 강릉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을 통해 강릉에서 5월내로 만나볼 수 있으며 충전형 거치대의 경우 연내 도입 예정이다.
 
이강휘 휙고 대표는 “이번에 현장에 투입되는 스마트 헬멧 락커와 거치대를 통해 공유킥보드에 대한 시민들의 불만점이 대폭 해소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이용자들의 의견을 적극 수렴해 장기적으로 스마트 모빌리티들이 도시에서 함께 잘 어우러질 수 있도록 각종 서비스들을 개선 및 신규 개발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진양 기자 jinyangkim@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진양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산업1부 김진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