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위장평화 대가가 신년 6번의 미사일"
"압도적 힘으로 북한 도발 무력화할 것"
입력 : 2022-01-27 18:13:21 수정 : 2022-01-27 18:13:21
[뉴스토마토 임유진 기자]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는 27일 "올해 들어 북한이 4.5일에 한번 꼴로 도발을 계속하는데 우리 정부는 '우려'와 '유감'이라는 말만 되풀이 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윤 후보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북한이 오늘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했다. 이틀 전에는 순항미사일이었다"며 이같이 적었다. 그는 "평화는 외치는 것이 아니라 지키는 것"이라며 "안보는 냉혹한 현실이다. 평화는 외친다고 저절로 오지 않는다"고 했다.
 
또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평화를 진척해야' 한다면서 종전선언에 미련을 버리지 못하고 있다"며 "민주당 정부의 '평화 프로세스'는 처참하게 실패했다"고 규정했다. 이어 "'위장평화'의 대가가 신년 6번의 미사일"이라며 "정부의 굴종적인 태도에 국민들은 분통이 터진다"고 했다.
 
윤 후보는 "압도적인 힘을 바탕으로 북한의 도발 의지 자체를 무력화하겠다"며 "저 윤석열은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안전하게 지키겠다. 대한민국 국민이 최우선"이라고 강조했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사진/국민의힘 제공
 
임유진 기자 limyang8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임유진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