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스그룹, 데이터 융합 위한 '디지털라이프 데이터댐' 출범
통신·은행·메타버스·공공기관 등 참여
입력 : 2022-01-24 14:21:08 수정 : 2022-01-24 14:21:08
[뉴스토마토 우연수 기자] 나이스(NICE)그룹은 데이터산업을 선도하기 위해 그룹 내 계열사 나이스평가정보, 나이스지니데이타를 주축으로 '디지털라이프 데이터댐'을 출범한다고 24일 밝혔다.
 
디지털라이프 데이터댐은 민간 주도 데이터 융합 얼라이언스로 △통신(LG유플러스) △은행(NH농협은행) △카드(KB국민카드, 롯데카드, 하나카드) △신용평가(나이스평가정보) △제조 및 유통(LG전자) △메타버스(바이브컴퍼니) △공공(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 경찰대학) △정보보호기술(크립토랩) △빅데이터컨설팅(나이스지니데이타) 등이 참여하고 있다.
 
특히 그룹 내 데이터 관련 핵심 계열사인 나이스평가정보와 나이스지니데이타가 참여해 민간 주도형 데이터융합의 속도가 한층 빨라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나이스평가정보는 전국민 신용 데이터와 업권별 대표 기업간 데이터를 결합하고 대안 평가 모형 개선 및 금융 취약계층을 위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지수 개발 등을 추진한다. 
 
사무국인 나이스지니데이타는 프라이버시 보호 기술을 기반으로 신뢰 중심의 안전한 데이터 활용을 지원하고, 빅데이터 전문기업으로서 축적한 활용 노하우를 바탕으로 분석 및 컨설팅 업무를 수행한다.
 
더불어 참여사들은 올해 상반기 중 데이터 가명처리 및 결합을 완료하고 △코로나 이후 진행이 가속화 된 각종 사회현상에 대한 이해 △나노사회 소비현상에 기반한 진화된 고객 전략 수립을 추진키로 했다. 연내에는 가명결합 데이터를 활용한 공동연구를 수행하며 추가적인 적용 사례를 발굴할 예정이다. 또 안전한 데이터 활용을 위한 재현데이터, 동형암호 등 강화된 프라이버시보호 기술도 공동 연구한다.
 
또한 온·오프라인과 메타버스의 업종간 데이터 결합을 통해 고객분석, 마케팅 전략 모델, ESG지수 등 다양한 상품을 출시할 예정이다.
 
김민수 나이스지니데이타 상무는 “가상세계 플랫폼까지 고객경험을 확장하며 다양한 활용사례를 도출할 계획이며 메타버스 데이터 경제를 선도하기 위해 참여사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사진/나이스지니데이타
 
 
우연수 기자 coincidenc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우연수

주식시장을 둘러싼 제도와 당국 이슈를 발빠르게 전달하겠습니다.